여백
HOME 정치
한국당·바른미래 "故 노회찬 의원의 명복을 빕니다"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8.07.23 15:36
  • 댓글 0
자유한국당 김병준 비상대책위원장이 23일 바른미래당 김동철 원내대표를 예방했다.<사진=바른미래당>

(서울=포커스데일리)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이 23일 정의당 노회찬 원내대표의 사망에 애도를 표했다.

윤영석 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논평을 내고 "확고한 정치철학과 소신으로 진보정치 발전에 큰 역할을 하셨던 고 노회찬 의원의 충격적인 비보에 안타까움을 금할 수 없다"면서 "고 노회찬 의원께서는 진보 정치의 상징으로 서민과 노동자를 위한 의정활동에 모범을 보여주셨고, 정치개혁에도 앞장서 오셨다."고 했다.

윤 대변인은 "촌철살인의 말씀으로 국민들의 큰 사랑을 받았던 고 노회찬 의원의 사망은 한국정치의 비극"이라면서 "현실에서의 고뇌는 모두 내려놓으시고 영면에 드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바른미래당 김수민 원내대변인도 논평을 내고 "진보정치의 큰 별, 故노회찬 의원의 명복을 빈다"면서 “오늘 대한민국 진보정치의 큰 별이 졌다."고 애도했다. 

김 원내대변인은 "노회찬 의원은 노동자와 서민의 편에 서서 기득권의 강고한 벽에 온몸을 던져 항거했던 대한민국 노동 운동과 진보정치의 산 증인이었다."면서 "노회찬 의원은 세상을 바꾸겠다는 소신과 초심을 잃지 않고, 촌철살인의 언변으로 권위주의와 엘리트주의를 비판하였다. 또한 서민과 함께 가는 정치로 많은 국민의 사랑을 받았다"고 덧붙였다. 

김민성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