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정의당 "노회찬 고인과 관련 억측 삼가달라"…긴급 대책회의
  • 김민성 기자
  • 승인 2018.07.23 13:07
  • 댓글 0
<사진출처=정의당 홈페이지>

(서울=포커스데일리) 정의당 최석 대변인이 23일 긴급 브리핑을 통해 노회찬 원내대표의 갑작스런 사망 소식에 대해 정의당의 입장을 밝혔다. 

최 대변인은 이날 오후 12시 40분 국회 정론관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참담한 마음을 금할 길 없다"며 이 같이 전했다. 

이어 "오늘(23일) 오전 우리당 노회찬 원내대표에 대한 갑작스럽고 황망한 비보가 있었다. 사건과 관련한 대략의 사실관계는 경찰의 발표와 같으며, 자세한 상황은 저희도 파악 중"이라고 밝혔다.

최 대변인은 "정의당은 금일 오후 3시 본청 223호에서 긴급회의를 열 예정"이라면서 "고인과 관련된 억측과 무분별한 취재를 삼가주실 것을 언론인 여러분께 정중히 요청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정의당 홈페이지에는 이날 오전 열릴 예정이었던 당무회의에서 발표할 노회찬 원내대표의 모두발언이 올려져있어 이를 보는 시민들의 안타까움을 더하고 있다.

김민성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민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