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민주당 "차명진·전진석 당신들도 뜨거운 심장이 있나""세월호 5주기 참회를 모르는 자유한국당"
"국민들은 낯 두꺼운 당신들이 징글징글하다"
  • 서정석 기자
  • 승인 2019.04.16 17:01
  • 댓글 0
/포커스데일리 DB

(서울=포커스데일리) 서정석 기자 = 세월호 5주기를 맞아 더불어민주당은 "참회를 모르는 자유한국당"이라며 "국민들은 낯 두꺼운 당신들이 징글징글하다"고 비판했다.

강병원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16일 국회 정론관에서 브리핑을 통해 "전 국민이 세월호 아이들을 가슴에 묻은 지 5년째 되는 오늘, 세월호 참사에 공동책임이 있는 자유한국당 일성은 '참회'가 아니라 죽은 아이들과 유가족, 그리고 국민에 대한 '모욕'이었다"며 이 같이 비판했다.

강 대변인은 "박근혜 정부는 당시 황교안 법무장관 등이 나서 세월호 참사를 축소.은폐하고 책임자 처벌을 가로막았다"고 지적했다.

이어 "304명이 바다에 묻힌 참사에 처벌받은 책임자는 단 1명, 세월호 유가족들이 진실규명과 책임자 처벌에 매달리는 이유"라고 강조했다.

강 대변인은 "'세월호 참사 축소·은폐'에 앞장선 당시 법무부장관이었던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도 처벌하라는 유가족의 절박한 목소리가 터져 나왔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에 자유한국당 정진석 의원, 차명진 전 의원은 세월호를 향해 '징하게 해쳐먹는다', '징글징글하다'며 망언을 퍼부었다"고 비판했다.

강 대변인은 "자유한국당은 '황교안을 지키자'고 유가족과 국민 가슴에 대못을 박은 것"이라면서 "세월호와 함께 저린 심장을 안고 살아온 국민들은 자유한국당에 묻고 있다"고 지적했다.

강 대변인은 또 "당신들도 뜨거운 심장이 있습니까?"라고 반문했다.

서정석 기자  focusgw@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정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