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현장포커스] 대구경북, 밤사이 곳곳에서 '침수 피해' 잇따라…일부 구간 교통 통제대구와 경북일부 호우 경보 해제
  • 홍종락 기자
  • 승인 2024.07.09 13:07
  • 댓글 0
집중호우로 8일 오전 경북 영양군 입암면 대천리 마을의 고추밭과 주택이 물에 잠겨있다. [영양군 제공]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락 기자 = 호우 특보가 내린 대구경북지역에서 밤 사이 많은 비가 쏟아지면서 곳곳에서 침수 피해가 잇따랐다.

9일 대구소방안전본부에 따르면, 대구에선 밤사이 비 피해로 인해 60건의 신고가 접수됐다. 8일 오후 11시 34분쯤엔 대구 군위군 의흥면에서 하수구 역류로 인한 안방 침수로 주민 1명이 고립됐다가 소방에 의해 구조됐다.

세부 출동 현황은 인명구조 1건, 배수 지원 12건, 안전조치 47건 등이다.

대구 일부 지역은 침수 우려로 인해 교통이 통제되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기준 교통 통제 구간은 숙천교 하단 200m, 금강 잠수교 200m, 오목천 잠수교 70m, 대림교지하도 50m, 가천 잠수교 300m, 동부 북편지하도 100m 등 6곳이다.

한편, 대구와 경산, 영천, 포항, 경주, 청도, 고령에 내려진 호우 경보는 이날 오전 10시 모두 해제됐다.

12시간 누적 강수량은 경산 175.0㎜, 포항 164.0㎜, 대구 157.6㎜, 영천 127.7㎜, 경주 117.5㎜다.

대구지방기상청은 이날 오전까지 대구와 경북 남부 지역에서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30~50㎜의 매우 강한 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했다.
 

홍종락 기자  hh3731@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경북#호우

홍종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