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예천 양돈농장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경북서 4번째발생농장 전두수 살처분 및 이동제한 등 긴급 방역조치, 방역대(10km내) 양돈농장 예찰, 임상 및 정밀검사 실시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4.07.08 11:47
  • 댓글 0
예천 양돈농장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발생. [사진제공=예천군]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북도는 7일 예천군 소재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양성축이 확인되어 긴급 방역조치에 나섰다.

발생농장은 960여두 사육규모 농장으로, 모돈의 폐사가 발생해 축주가 6일 오후 신고, 동물위생시험소에서 16두를 검사한 결과 6두가 양성으로 확인됐다.

올해 경북에서 4번째(전국 6번째) 아프리카돼지열병 농장 발생으로 안동(7월2일)에서 발생한 후 5일만의 추가 발생이다.

경북도는 아프리카돼지열병 의심신고가 접수된 즉시 초동방역팀을 현장에 투입하여 농장 출입 통제, 이동제한, 일시이동중지 명령, 역학조사 등 긴급 방역조치를 실시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예천#양돈농장#아프리카돼지열병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