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북도,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국립영천호국원에서 개최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에 감사와 추모, 대한민국의 번영을 있게 한 선열들의 희생정신과 헌신을 되새기며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4.06.06 16:58
  • 댓글 0
경북도, '제69회 현충일 추념식' 국립영천호국원에서 개최. [사진제공=경북도]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상북도는 6일 국립영천호국원에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숭고한 희생정신을 추모하기 위해 '제69회 현충일 추념식'을 엄숙히 거행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철우 도지사를 비롯한 배한철 경상북도의회 의장,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문병삼 육군제2작전부 참모장 등 기관단체장과 국가유공자 유가족, 참전 유공자, 군인 등 1,000여 명이 참석해 국가를 위해 희생・헌신하신 분들을 기억하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올해는 "대한민국을 지켜낸 당신의 희생을 기억합니다"라는 주제로 거행된 이번 추념식은 추모 묵념, 국민의례, 헌화・분향, 호국보훈의 달 영상 상영, 추념 공연(편지낭독), 추념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특히 6.25 참전유공자로 2022년 영천호국원에 안장되신 故 육군중사권신오님의 자부(조정아, 대구시낭송예술협회)가 34년간 모셨던 시아버지에 대한 그리움을 담아 '아버님께 드리는 6월의 편지'를 낭독해, 참석한 사람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했으며, 국가를 위해 헌신한 유공자와 유족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을 되새기는 뜻깊은 시간이 되었다.

이철우 도지사는 추념사에서 "경상북도는 선대의 위대한 유산을 계승·발전시켜 나가면서, 후손들에게 '더 좋은 나라, 더 탄탄한 나라'를 물려주기 위한 도전을 멈추지 않겠다"며, "가장 먼저, 나라를 위해 헌신한 분들을 최고로 예우하고, 특히 제복을 입은 분들이 대우받는 세상을 만들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도#현충일#국립영천호국원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