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 수성구, '2024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오는 28일 대구도시철도 2호선 대공원역에서 대구교통공사와 공동으로
  • 김은영 기자
  • 승인 2024.05.26 10:19
  • 댓글 0
'2024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포스터. [수성구 제공]

(대구=포커스데일리) 김은영 기자 = 대구 수성구는 오는 28일 대구도시철도 2호선 대공원역에서 대구교통공사와 공동으로 '2024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은 재난 대비 태세 확립과 대응 역량 강화를 위해 범국가적으로 실시하는 훈련이다.

이날 훈련에 수성구청과 대구교통공사를 비롯해 수성소방서, 수성경찰서, 한국전력, 전기안전공사, 가스안전공사, ㈜KT, 천주성삼병원, 수성구청 직장어린이집, 수성대학교 간호학과 등 27개 기관·단체 관계자, 지역주민 등 400여 명이 참여한다.

올해는 도시철도 열차 충돌에 따른 화재 발생과 인파밀집 사고라는 가상 상황을 가정해 토론과 현장훈련을 동시에 진행할 예정이다.

특히, 행정안전부 중점사항인 실시간 통합연계훈련, 무대본 토론훈련 진행에 초점을 맞춰 재난안전대책본부(수성구청)-지역사고수습본부(대구교통공사)-재난 현장(대공원역)을 연결하는 3원 중계로 추진한다.

현장훈련과 토론훈련이 동시에 진행되는 만큼 재난안전통신망(PS-LTE)을 통한 현장과 상황실 간 상호 교신, 수성구청과 대구교통공사의 본부 간 상호 토론 등 상황 단계별로 관계기관과 긴밀한 협업체계를 구축할 방침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재난이 발생했을 때 유관기관과 함께 신속하고 체계적으로 대응하는 것이 이번 훈련의 목표"라며 "실전과 같은 생동감 있는 훈련을 전개해 실제 재난 상황에서 주민 생명과 안전을 지키는 데 모든 힘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은영 기자  eunnara0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수성구#대구교통공사#재난대응안전한국훈련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