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영주시, '청년 후계 농업인' 48명 선발11일, 간담회 개최…사업의무사항 설명 및 기존 농업인과 교류 시간 마련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4.04.11 10:59
  • 댓글 0
청년농업인 영농정착지원사업 선정자 간담회 참석자 기념사진. [사진제공=영주시]

(영주=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북 영주시는 11일 농업기술센터에서 지역 미래농업을 이끌어갈 '청년농업인 영농정착지원사업' 신규선정자 48명을 대상으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사업 수행 의무사항과 지원금, 후계농 정책자금 사용 안내 등 청년농업인들의 농업정책 및 혜택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서로의 경험과 아이디어를 공유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청년들이 영농에 전념하고 정착할 수 있도록 농산물품질관리원 경북지원 영주사무소, 한국농어촌공사 영주봉화지사, NH농협은행 영주시지부 담당자를 초청해 농업경영체등록법부터 농지은행 임대사업 소개, 후계농 정책자금 안내 등 업무 설명회도 함께 진행했다.

또, 농업전문가인 한국후계농업경영인 영주시연합회 김보묵 회장 및 임원들이 함께 참석해 농업경영 능력 강화를 위한 교류의 시간도 가졌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기존 농업인들께서는 청년 농업인들의 꿈과 열정을 응원해 주시고, 청년농업인은 지역농업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해 상생발전의 중추적인 역할을 해주시기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청년농업인 영농정착 지원사업은 39세 이하 청년들을 대상으로 매월 영농정착 지원금 90만~110만 원을 최대 3년간 지원하고 농지구입, 축사신축(입식), 농기계 구입 등 농업 분야 정책자금으로 금리 1.5%, 5년 거치 20년 상환의 조건으로 최대 5억 원의 융자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주시#청년#농업인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