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 '국제교류 활성화'로 국제도시 위상 강화19일 중국 우시시 대표단 파견…6월 미국 포트틀랜드 장미축제도 참여
  • 김용광 기자
  • 승인 2024.03.19 16:52
  • 댓글 0
울산시청 전경. [사진제공=울산시]

(울산=포커스데일리) 김용광 기자 = 울산시가 국제교류 활성화를 통해 국제도시 위상 강화에 나선다.

울산시는 안효대 경제부시장을 단장으로 구성된 울산시 대표단을 19일부터 22일까지 자매도시인 중국 우시시에 파견한다고 밝혔다.

대표단은 '제11회 우시 국제우호도시 교류회'에 참석해 두 도시 간의 교류 확대 방안을 논의하고, 우호·협력 관계를 돈독히 한다.

대표단은 방문 첫날인 19일 우시시 인민정부 주재 환영회에 참석해 두 도시 간의 교류 협력 방안을 논의한다. 이어 20일에는 우시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제11회 우시 국제우호도시 교류회의에 참석해 민선 8기 울산시의 성과와 시정 방향을 설명하고 각국 대표들을 올해 울산공업축제에 초대한다.

셋째 날인 21일에는 2024 우시 국제벚꽃축제 기념식에 참석해 세계 각국 자매우호 도시 대표단과 벚나무 기념식수를 한 뒤, 현대모비스 우시 법인을 방문할 예정이다.

안효대 경제부시장은 "우시시 방문은 코로나19 이후 첫 중국 방문으로 중국 자매·우호 도시와 울산시의 교류를 확대하는 첫 마중물이 될 것"이라며 "이번 방문을 계기로 두 도시가 더 두터운 우호 협력관계를 쌓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우시시는 장쑤성 남부에 있는 중국 10대 공업도시 중 하나다. 울산시와 우시시는 자매도시를 체결한 2013년 이후 교통·환경·체육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해왔다. 지난해에는 자매도시 체결 10주년을 기념해 우시시 관계자들이 울산을 방문했다.

한편, 울산시는 6월 미국 포틀랜드에서 열리는 장미축제와 제14차 동북아자치단체연합(NEAR) 실무위원회, 세계지방정부연합(UCLG) 회의 등에도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
 

김용광 기자  kyk1543@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울산시#중국우시시#국제우호도시

김용광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