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캠퍼스] 영진전문대학교, '교육국제화역량인증' 7년연속 선정대구경북 전문대 유일, 학위과정 및 어학연수과정 동시 인증 받아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4.02.22 10:45
  • 댓글 0
영진전문대 외국인 유학생들이 지난해 5월 이 대학교 글로벌데이 행사에 자국의 문화를 소개하는 국제문화부스를 운영하며 포즈를 취한 모습. [사진제공=영진전문대]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대구 영진전문대학교가 법무부와 교육부로부터 '교육국제화역량인증'에 재선정됐다고 22일 밝혔다.

특히 영진은 이번 인증에서 대구경북 전문대학 중에서 유일하게 학위과정 및 어학연수과정, 두 분야를 동시에 선정되면서 외국인 유학생 유치와 교육국제화에 더욱 탄력을 받게 됐다.

법무부와 교육부는 외국인 유학생 불법체류 문제에 대응하고, 대학의 국제화 역량을 제고하기 위해 매년 교육국제화 역량 인증심사와 유학생 유치‧관리 실태조사를 하고 있다.

교육국제화역량 인증대학은 비자 심사에 혜택 제공 등 지위를 부여하고, 인증기준 미충족 시 외국인 유학생 비자 심사 상 제재를 부과한다.

이로써 영진전문대학교는 지난 2018년부터 7년 연속 교육국제화역량인증에 인증을 받으며 교육국제화 명문으로 입지를 굳히게 됐다.

여기에 더해 영진전문대는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에서 주관하는 '2022-2024 정부초청외국인장학생'사업에도 선정돼 12개국 출신 외국인 유학생 30여 명이 재학 중이다.

이 대학교는 외국인 유학생 유치를 위한 다양한 국제교류협력 프로그램을 개설하고 운영을 내실 있게 한 결과 2023학년도에는 다양한 국가에서 총 218명의 신규 외국인 유학생을 유치하는데 성공했다.

외국인 유학생 국가별 분포를 보면 중국, 일본, 몽골을 비롯해 베트남 필리핀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스리랑카 등 동남아시아와 우즈베키스탄, 타지키스탄, 카자흐스탄 등 중앙아시아, 튀르키예(유럽)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다.

이 대학 관계자는 "내외국인 재학생이 교류하는 버디프로그램, K-컬처 현장을 탐방하는 한국문화체험과 외국인유학생의 날을 포함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외국인 유학생들이 안정적으로 한국 생활에 정착하고 나아가 학업에 열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등 외국인 유학생 유치와 운영에 선도적인 모델을 제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이 대학교는 '글로벌영진' 비전의 하나로 아웃바운드인 해외취업에 적극 나선 가운데 최근 발표된 '2022년 고등교육기관 졸업자 취업통계조사'에서 전국 2·4년제 대학 중 해외취업 전국 1위에 올랐다. 영진은 최근 6년(2017~2022년) 동안 일본 소프트뱅크 등에 576명, 호주 45명을 비롯해 중국과 미국, 뉴질랜드, 싱가포르 등 다양한 국가에 총 632명을 진출시켜 해외취업에서 압도적인 실적을 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진전문대학교#전문대#교육국제화역량인증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