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주시 "중소기업 경영난에 숨통 틔운다"…올해 2850억원 융자지원   중소기업 운전자금 1850억원, 한수원‧경주시 상생협력기금 1000억원, 대출이자 2~4.5% 지원, 일부 중복지원 가능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4.02.12 14:36
  • 댓글 0
주낙영 시장이 지역의 어느 한 기업체를 방문해 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사진제공=경주시]

(경주=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주시가 지역 중소기업의 경영안정과 자립기반을 위해 올해 총 2850억 원 규모의 통근 융자 지원을 단행한다.

또 95억 원의 사업비로 2~4.5% 대출이자도 지원한다.

12일 시에 따르면 △경주시 운전자금(1200억원, 이차보전 3%) △경북도 운전자금(450억원, 이차보전 2%) △중소기업 동행 운전자금(200억원, 이차보전 2.5%) △한수원 경주상생협력기금 예상(1000억원, 이차보전 4.5%) 등의 지원 사업을 추진한다.

경주시‧경북도 운전자금 융자추천 금액은 기업 당 1억5000만원~7억 원까지며, 신청은 지펀드 사이트(www.gfund.kr)로 접수하면 된다.

접수기간은 매월 1일부터 10일까지며, 자금소진 시 종료된다.      

경주시 운전자금은 대출이자 3%를 최대 2년(종료 후 1년간 신청 유예) 까지, 경북도 운전자금은 대출이자 2%를 1년간(매년 신청 가능) 지원한다.

또 시는 경북 도내 최초로 IBK기업은행과 협업해 중소기업 동행 운전자금 지원사업도 시행한다.

동행지원은 신용기관의 보증서를 담보로 하는 신용대출로 담보가 부족한 기업에게는 조금이나마 숨통이 트일 것으로 예상된다.

융자추천 금액은 기업 당 최대 3억 원 이내다. 시는 중소기업에 대출이자 2.5%를 보전하고, IBK기업은행은 신용보증기금의 보증료를 연 1.2% 이내 지원한다.

신청은 먼저 경주지역 내 기업은행을 방문해 대출가능 여부와 보증기관의 보증서 발급가능여부를 확인해야 한다. 이어 경주시청 기업투자지원과로 직접 방문해 접수하면 되고, 자금 소진 시 종료된다.

더불어 한수원 경주상생협력기금 운전자금은 1000억 원(예정)의 융자규모로 4.5%(예정) 대출이자를 오는 8월부터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내용은 올 7월 협약에 따라 다소 변경될 수 있다.

이 사업은 지난 2021년 7월부터 2026년 까지 경주시와 한수원, NH농협은행의 상호협약으로 추진됐다.

대출한도는 기업 당 최대 10억원 이내다. 융자기간은 1년 거치 약정상환이며, 2년 연속 수혜 시 1년 유예 의무기간이 있다.

특히 중소기업 동행 운전자금과 경주상생협력기금은 기존 경주시‧경북도 중소기업운전자금과 중복 지원을 받을 수 있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경주시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기업투자지원과(054-779-6253)로 문의하면 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다양한 경주시의 중소기업 운전자금 지원으로 중소기업의 동반성장과 어려운 기업환경 개선의 마중물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기업 간 소통과 애로사항을 경청해 실효성 있는 기업지원 시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주시#중소기업#융자지원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