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국민의힘 공천위, 이완영 전 의원 포함 '부적격 29명' 확정"중진 페널티 예외 없이 적용"
  • 홍종락 기자
  • 승인 2024.02.11 10:49
  • 댓글 0
국민의힘 로고. [사진제공=국민의힘]

(대구-=포커스데일리) 오는 제22대 국회의원선거에 국민의힘 공천을 신청한 849명 중 29명이 부적격 대상자로 확정됐다.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는 부적격 대상자는 개별 통지하고 공식 발표는 하지 않았지만 지역에서는 이완영 전 의원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는데 이 전 의원은 불법 정치자금 수수 등의 혐의로 유죄가 확정됐다가 사면·복권됐고 고령·성주·칠곡 지역구에 공천 신청했다.

동일 지역구 3선 이상 의원에게 불이익을 주기로 한 이른바 '중진 페널티'는 대구·경북에서는 3명에게 적용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수성구 을에서 수성구 갑으로 지역구를 옮긴 5선 주호영 의원과 달서구 을 윤재옥, 서구 김상훈 의원이 해당하고, 경북에는 동일 지역구 3선 의원이 없다.

홍종락 기자  hh3731@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회의원선거#국민의힘#공천

홍종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