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정치
국민의힘, 내년 총선 '컷오프' 비율 22.5%…공관위에 보고 예정당무감사 결과 하위 46개 당협 '문제있다' 판단, 최고위원회에도 보고, 당무위, "동점자가 나와 20%보다 조금 더 올라"
  • 문성준 기자
  • 승인 2023.11.28 10:56
  • 댓글 0

(서울=포커스데일리) 문성준 기자 = 국민의힘이 내년 총선 공천 배제 비율을 22.5%로 정했다.

국민의힘 당무감사위원회는 27일 전국 253개 당협위원회 가운데, 사고 당협 39개(현장 감사 시작일 기준)과 조직위원장 신규임명 당협 10개(8월말)를 제외한 204개 중 하위 46개 당협위원장을 다음 달 구성될 공천관리위원회에 공천 배제를 권고하기로 했다.

신의진 당무감사위원장은 이날 당무감사 최종 회의를 마치고 기자들과 만나 "평가 결과 사고 당협을 제외한 46명의 당협위원장 활동에 문제가 있다고 권고했다"라며 "최고위원회의에도 보고할 예정이며 총선 공천관리위원회(공관위)에 자세하게 보고하겠다"라고 말했다.

46개 하위 당협위원장 중 현역 국회의원은 여론조사에서 개인 지지도가 정당 지지도에 비해 현격히 낮은 경우에 해당된다. 당무위는 정당 지지도와 개인 지지도 간 차이의 구체적 수치는 밝히지 않았다.

 

문성준 기자  sjmdaily@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민의힘#총선#컷오프

문성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