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산시, '원희룡 국토부 장관 초청' 현안사업 주민간담회 개최영남권 교통·물류 허브 도시 도약을 위한 초석 마련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11.22 16:05
  • 댓글 0
경산시,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 초정 현안사업 주민간담회 개최. [사진제공=경산시]

(경산=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산시는 22일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을 초청해 경산시청 대회의실에서 영남권 교통·물류 허브 도시 도약을 위한 지역 현안 사업 주민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는 조현일 경산시장, 윤두현 국회의원, 배한철 경북도의회 의장, 박순득 경산시의회 의장을 비롯한 시·도의원, 주요 사회단체장, 지역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국도대체우회도로(남천~남산) 개설 △국도4호선 확장(대구 혁신~경산 남하) △경산역 KTX 증편·경산역사 증축 △경산 대임공공주택지구 조성 △진량하이패스IC 국비 지원 △경산대임 공공주택지구 외 도로개설 △상주~영천 고속도로(화산JC)연결로 추가 설치 등의 다양한 의견들을 주고받았다.

간담회에 이어 주요 사업장 현장 방문을 진행, 시민의 교통편의를 증대하기 위해 KTX 증편과 역사 증축을 추진하고 있는 경산역과 국토부의 주거복지로드맵을 통해 지정된 비수도권 유일한 1만 호 공공주택지구인 대임공공주택지구 조성사업 현장을 방문했다.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은 "오늘 경산의 대표자분들과의 소통·공감하는 자리를 통해 지역 현안 사업의 필요성과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고견을 청취하는 소중한 시간이었고, 지역 발전을 위해 관심과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밝혔다.

조현일 경산시장은 "귀한 걸음을 해주신 원희룡 국토부 장관님께 깊이 감사드린다. 오늘 간담회를 통해 지역의 현안 사업에 대한 중앙 정부의 관심과 지원 의지를 확인할 수 있었으며, 이를 바탕으로 중앙 정부와 더욱 긴밀히 협력하여 영남권 교통·물류 허브 도시로의 도약을 위한 발판을 굳건히 다져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산시#원희룡#주민간담회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