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영주시, 2024년도 본예산 1조 650억원 편성...시의회 제출올해 대비 1150억원 증액, ‘본예산 1조원’ 시대 개막, 댐 준공 및 국가산단 승인 따른 사업과 호우피해 복구에 중점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11.21 16:16
  • 댓글 0
영주시는 2024년도 본예산 1조 650억원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시청사 전경). [사진제공=영주시]

(영주=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영주시가 1조 650억 원 규모의 2024년 본예산(안)을 편성해 시의회에 제출했다고 21일 밝혔다.

2024년 본예산 규모는 올해 본예산보다 1150억 원, 12.11%가 증가한 규모로, 본예산 기준 1조 원이 넘은 것은 이번이 최초이다. 회계별로 보면 일반회계는 올해보다 1061억 원(12.30%) 증가한 9684억 원이고, 특별회계는 89억 원(10.15%) 늘어난 966억 원을 차지한다.

시에 따르면 경기침체에 따른 세수 여건 악화에도 불구하고, 지난 여름 호우 및 태풍 피해에 따른 재해복구비와 사회복지 분야 예산 증가 등으로 국도비 보조금이 일반회계 기준 544억 원(19.03%) 증가하고, 국가산단 조성을 대비해 적립해 둔 통화재정안정화기금을 통한 재원 마련으로 1조 원 시대를 열 수 있었다.

세출예산은 영주댐 준공 및 국가산단 승인에 따른 역점사업 추진과 호우피해 복구에 중점을 뒀다. 주요 편성내용은 ▲영주 첨단베어링 국가산업단지 조성사업 320억 원, ▲소하천 수해복구사업 208억 원, ▲가흥정수장 개량사업 83억 원, ▲농작물 재해보험료 70억 원 ▲영주시 농기계보관소 및 안전교육장 신축 65억 원, ▲영주 역세권 주차타워 조성사업 28억 원, ▲서천 스윙교 조성사업 25억 원, ▲영주댐 레포츠시설 조성사업 20억 원 ▲산사태 피해지 복구사업 19억 원 등이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내년도 예산안은 보통교부세 감소 등 어려운 재정 여건 속에서도 선택과 집중을 통해 영주의 미래를 위해 반드시 추진해야 하는 사업 위주로 편성했다"며 "전례 없는 재정 위기를 극복하고 시의 미래 발전을 위한 사업 추진에 전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4년 본예산은 제277회 영주시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상임위원회와 예산결산특별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오는 12월 19일 의결·확정될 예정이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주시#영주시의회#영주시예산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