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손희권 경북도의원 "최근 3년간, 경북교육청 목적사업비 반납액 1,324억 원" 지적교부액 3조 535억 대비 4.34% 1,324억 반납, 한 푼도 집행 못 하고 전액 반납한 사업 1,396건, 199억, "학교에 지급되는 목적사업 정비해 예산 효율적 사용해야"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11.20 14:17
  • 댓글 0
경상북도교육청 전경. [사진=경북교육청]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북교육청이 각 학교에 지급한 목적사업비가 사용되지 못하고 반납된 금액이 최근 3년간 1,324억에 달하는 것으로 드러났다.

경북도의회 손희권 의원(포항9, 국민의힘)이 경북교육청으로부터 받은 <최근 3년간 목적사업비 반납내역> 자료에 따르면 △2020년 4,498건 598억(교부액 7,199억) △2021년 3,949건 304억(교부액 1조 2,461억) △2022년 4,476건 422억(교부액 1조 875억)이 반납되어 12,923건, 1,324억 원이 반납된 것으로 된 것으로 나타났다.

손 의원은 "2020년에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어 목적사업이 제대로 이행되지 않아 반납률이 높았던 것으로 보인다”라며 “하지만 코로나19가 완화되는 2022년 목적사업비의 반납액이 다시 증가하고, 그중 시설비가 절반을 차지고 하고 있다"고 했다.

실제로 2022년에는 시설사업에서만 257억(교부액 1,956억)이 반납되어 교부액 대비 반납률이 13.14%에 달하고, 2022년 총 반납액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최근 3년간 집행률이 50% 이하가 되어 반납된 사업은 3,540건으로 그 금액만 621억에 달했다. 특히 단 한 푼도 집행하지 못하고 예산 전액을 고스란히 반납한 사업은 1,396건 199억으로 나타나 편성과정부터 면밀하게 검토할 필요성이 있다는 지적이다.

손희권 의원은 "각 학교가 집행하는 기본운영비와 목적사업비의 편성과 운영과정부터 재검토할 필요가 있다"라며 "내년 교부금이 크게 감소한 상황에서, 집행되지 못한 목적사업비로 인해 꼭 필요한 사업의 예산이 반영되지 못하는 일은 없어야 할 것"이라고 했다.

한편 경북교육청의 2024년도 본예산(안)은 전년도 5조 9,229억 원보다 4,688억 원이 줄은 5조 4,541억 원으로 편성됐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북도의회#경북교육청#손희권경북도의원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