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시의회 교육위 "세상을 담고 미래를 열어가는 도서관이 될 것" 당부10개 시립도서관 대상 감사 실시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3.11.19 10:29
  • 댓글 0
대구시의회 전경. [사진제공= 대구시의회]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대구시의회 교육위원회는 지난 17일, 2·28기념학생도서관 포함 10개 시립도서관을 대상으로 행정사무감사를 실시했다. 이번 감사에서는 군위도서관 운영 현황, 책 읽는 분위기 조성 대책, 도서관별 특색사업 운영 및 실적 등 시립도서관 운영 전반에 대한 점검을 통해 도서관이 본연의 역할에 충실하면서 미래를 준비하는 열린 공간이 되어줄 것을 당부했다.

이동욱 위원장(북구5)은 대구교육청 편입 후, 삼국유사군위도서관 운영에 대한 전반적인 현황 점검 및 발전 방안을 모색하고, IB 초등학교 교육과정 지원을 위한 책꾸러미 서비스 파악과 확대 방안을 당부했다. 동부도서관 리모델링 계획과 안전한 도서관 환경 조성을 위한 방역 상황을 점검했다.

육정미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은 동부도서관 리모델링 현황 점검 및 2·28기념학생도서관의 돌봄교실 프로그램 활성화 방안을 주문하고, 국채보상운동기념도서관의 재개관에 따른 활용도를 강화할 것을 촉구했고 이재화 위원(서구2)은 서부도서관 리모델링 사후 점검 및 건물 누수 등 재발 방지 대책을 촉구한 뒤, 두류도서관 특색사업의 성과를 점검하고 추가 확대방안 마련을 당부했다. 도서관 인근 주민 증가에 따른 평생교육프로그램 확대와 활성화 방안 마련을 당부했다.

이영애 위원(달서구1)은 대구대표도서관 개관 후 국채보상도서관의 역할 변화 모색 및 새로운 도서관 건립에 따른 기존 도서관의 업무 변화 검토를 주문했고, 지역서점 연계 희망도서 바로 대출 서비스를 점검하며 확대 방안을 촉구했다. 각 도서관 노후 시설 개선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지원을 김원규 위원(달성군2)은 2·28학생도서관 특색사업인 ‘그린대로’를 비롯한 도서관별 특색사업 운영 현황을 확인하고 미비점에 대한 개선책을 주문한 뒤, 군위도서관 자료 폐기 실태를 점검하며 독서취약계층 서비스 확대를 촉구했다.

전경원 위원(수성구4)은 대구 독서량이 전국 광역시 중 최저임을 지적한 뒤, 책 읽는 분위기 조성 필요성을 강조했다. 또 대구시 위탁 시립 6개 도서관의 비법정전입금 현황을 점검하며 예산 규모 축소에 따른 효율적 운영을 위한 개선책 마련을 주문했다.

또 대구시 위탁 6개 도서관의 비법정전입금 지원 규모 축소에 따른 대책 마련 및 대구시와의 협의를 통한 증액 노력을 당부했다.

한편, 대구시의회 교육위원회는 시립도서관 감사를 끝으로, 지난 7일부터 17일까지 약 2주간에 걸쳐 시교육청과 5개 교육지원청, 20개 직속기관을 대상으로 한 2023년도 행정사무감사를 알차게 마무리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시의회#대구시의회교육위원회#시립도서관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