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시, 교통 체증 '명촌정문 앞 좌회전' 차로 1개 증설
  • 전홍선 기자
  • 승인 2023.11.03 09:38
  • 댓글 0
울산 북구 명촌정문 앞 교통체계 개선 계획 위치도. [사진제공=울산시]

(울산=포커스데일리) 전홍선 기자 =  울산시가 북구 현대자동차 명촌정문 앞 교차로 교통체계를 개선하기 위해 좌회전 차로를 1개 차로 증설한다고 2일 밝혔다. 

울산시에 따르면 명촌정문 앞 교차로가 위치한 산업로는 아산로, 번영로에 이어 교통량이 많은 구간이다. 대형 화물차량의 비율이 높아 출·퇴근 시간뿐 아닌 낮 시간대에도 만성적인 교통혼잡이 빈번하게 발생한다. 

특히 명촌정문 앞 교차로에서 현대자동차 방면 좌회전 차로는 기존 1개로 운영되고 있으나, 출·퇴근 시간 좌회전 교통량이 많아 상습 정체가 심화되고 있다.

이에 울산시는 한 번에 많은 차량이 좌회전 할 수 있도록 북구청 방향 직진 차로를 1개 축소하고 현대자동차 방향으로의 좌회전 1개 차로를 추가하기로 했다.

차로 변경을 위한 공사는 오는 11일부터 주말 차량 통행량이 적은 시간을 이용해 3주가량 진행될 예정이다. 이달 중에는 변경된 차선 운영이 가능할 것으로 시는 예상하고 있다.

울산시는 진장명촌지구 방향 좌회전 차로도 1개 늘려 산업로의 혼잡을 개선할 계획이다. 다만 좌회전 차로 추가로 인해 기존 직진 차로가 4개에서 3개로 축소돼 운전자의 주의가 요구된다.

울산시 관계자는 "사업이 완료되면 명촌정문 앞 일대의 상습정체 완화로 교통환경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공사 기간 중 일부 교통체증과 안전사고가 우려되므로 시민들의 이해와 안전운전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다. 

전홍선 기자  adieuhs@gmail.com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울산시#교통체증#명촌정문

전홍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