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포커스핫] '국민의힘 징계 해제' 홍준표 "과하지욕의 수모는 잊지 않는다"홍준표, 국민의힘 징계 해제에 즉각 반발
  • 홍종락 기자
  • 승인 2023.11.02 14:56
  • 댓글 0
홍준표 대구시장. [대구시 제공]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락 기자 = 2일, 국민의힘 징계 해제 발표에 홍준표 대구시장과 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가 즉각 불쾌감을 드러냈다.

홍 시장은 이날 SNS를 통해 "과하지욕(跨下之辱)의 수모는 잊지 않는다"며 "오늘이 영원한 줄 알지만 메뚜기 톡톡 튀어야 한 철인 줄 모르는 것 같다. 하루살이는 내일이 없다는 걸 알아야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하기야 시한부인 줄 모르고 사는 게 좋을 수도 있다"고 했다. 과하지욕은 '바짓가랑이 밑을 기어가는 치욕'을 의미하는 사자성어다.

이 전 대표는 이날 오전 채널A '라디오쇼 정치시그널'에 출연, 징계 취소에 대해 "할 말이 없다. 고생이 참 많다"며 "지지율이나 올려라"고 짧게 언급했다. 그러면서 "당 대변인이 이준석 제명해야 지지율이 3~4% 오른다고 하고 있는데 이 판단대로라면 이상한 사람 아니냐"며 "경각에 달했는데 지지율 3~4% 올리면 총선에서 30석이 더 된다"고 비꼬았다.

한편, 국민의힘은 2일 당 혁신위원회의 대사면 제안에 따라 홍 시장과 이 전 대표 등에 대한 당원권 정지 징계를 취소하기로 했다. 앞서 홍 시장은 '수해 골프' 논란으로 당원권 정지 10개월 징계를 받았고 이 전 대표는 '성 상납 증거인멸 교사 의혹', 윤석열 대통령과 당에 대한 거듭된 공개 비난 등을 사유로 1년 6개월 당원권 정지 징계가 내려졌었다.
 

홍종락 기자  hh3731@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준표#국민의힘#이준석

홍종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