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문경시, '양산2지구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436억원 확정양산천 유역 하천, 내수, 토사 및 가뭄재해 일괄해소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9.19 10:12
  • 댓글 0
'가은양산지구' 사업현황도. [사진제공=문경시]

(문경=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문경시는 가은읍 하괴리 ~ 죽문리 일원의 '가은 양산2지구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이 행정안전부 2023년 공모사업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사업대상지인 양산천 유역은 2012년 태풍 볼라벤과 덴빈, 2017년 집중호우, 2020년 태풍 마이삭으로 인해 시가지‧농경지 침수, 제방 붕괴 등 많은 피해를 입어 재해예방이 절실히 필요한 지구이다.

금회 사업 선정에 따라 문경시에서는 2024년부터 총사업비 436억원을 투입해 2029년 완료할 예정이며, 이 사업으로 가은읍 일대에 116세대 352명, 건물 172동 시가지‧농경지 46.2ha 등의 재해예방 효과가 기대된다.

대규모 재해예방사업인 풍수해 생활권 종합정비사업은 각 부처에서 시행하는 하천, 하수도, 토석류유입 방지시설, 다목적 방재시설(저수지) 등을 종합적으로 정비하는 사업으로 각 부처별 단위사업을 추진할 때보다 24억원의 예산이 절감되는 효과가 있다.

또한, 사업기간도 단축되어 추진과정에서 공사로 인한 주민들의 불편도 크게 줄어들 것으로 기대된다.

문경시 관계자는 "내년부터 지방하천 8.16km, 소하천 2.46km, 우수관로 2.27km, 재난예경보시설, 토석류유입 방지시설 2개소, 다목적 방재시설(저수지) 등 사업을 체계적으로 정비하여 자연재해를 철저히 예방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경시#양산2지구#풍수해생활권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