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김광열 영덕군수, 송이 경쟁력 강화 '현장 소통의 날' 개최영덕송이한마당 앞두고 송이 생산자들과 다양한 의견 나눠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9.13 13:06
  • 댓글 0
김광열 영덕군수가 송이 생산자와 '군민과 함께하는 현장 소통의 날'을 진행했다. [사진제공=영덕군]

(영덕=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김광열 영덕군수는 본격적인 송이철을 앞두고 영덕 송이의 발전 방안을 모색하고 송이 생산자들의 애로사항을 경청하기 위해 지난 11일 영덕군산림조합 임산물유통센터에서 '군민과 함께하는 현장 소통의 날'을 열었다.

영덕군은 자연산 송이버섯 생산량에서 지난 11년 연속 전국 1위를 기록할 만큼 독보적인 위치로, 면적의 80% 이상이 깊은 산림으로 우거져 송이 생육에 최적의 환경을 갖춘 데다 해풍을 받고 자라 탄력이 좋고 풍미가 뛰어나 애호가들 사이에 명품으로 각광받고 있다.

다만, 이 같은 우수한 품질에 비해 전국적인 인지도 면에서는 아직 잘 알려지지 않아 김 군수는 이번 '현장 소통의 날'간담회에서 송이 생산 관계자들과 함께 영덕송이의 우수성을 알리고 인지도를 높일 방안을 중점적으로 논의했다.

그 결과 소비자의 신뢰를 높이고 영덕송이의 품질을 보증하기 위해 등급을 나누고 그에 해당하는 띠지를 부착하는 방안이 제시됐으며, 김 군수는 이를 관계자들에게 적극 검토할 것을 지시했다.

또한, 영해애향청년회 박춘현 회장으로부터 영해휴게소와 송이 특설판매장에 홍보용 조형물을 설치하고 전문가가 주기적으로 행사 현장에서 판매되는 송이 등급을 감독해 신뢰도를 높이는 방안이 제시돼 긍정적인 반응을 이끌었다.

이 밖에도 팸투어 등의 체험형 즐길거리, 품질에 대한 과학적인 검증과 이를 바탕으로 한 홍보전략 구축, 소포장 판매 활성화 등의 다양한 의견이 나와 영덕군이 이를 검토키로 했다.

김광열 영덕군수는 "올해는 홍보예산을 대폭 늘려 전국 방송과 수도권 중심의 프로모션 행사로 영덕 송이를 전국에 알릴 계획"이라며, "기존의 행사성 축제를 지양하고 즐길거리가 다양한 체험형 축제로 거듭나 영덕송이의 우수한 품질에 걸맞은 명품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기 위해 온 힘을 다하겠다"고 의지를 밝혔다.

한편, 2023년 영덕송이판매장은 오는 25일부터 다음 달 15일까지 군민운동장과 영덕휴게소의 특설판매장에서 열리며, 다음 달 6일부터 8일 사흘간엔 각종 공연과 즉석 경매 등이 진행되는 한마당 행사가 펼쳐진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덕군#김광열영덕군수#송이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