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의료원, '2023년 혹서기 찾아가는 무상진료' 실시미추홀구청과 연계해 폭염 취약계층 방문 진료 진행, 밀키트 100세트 전달
  • 전홍선 기자
  • 승인 2023.07.22 16:10
  • 댓글 0
인천의료원, '2023년 혹서기 찾아가는 무상진료' 실시. [사진제공=인천시]

(인천=포커스데일리) 전홍선 기자 = 인천의료원은 최근 미추홀구청과 연계해 용현동과 주안동에서 ‘2023년 혹서기 찾아가는 무상진료’를 실시했다.

이번 진료는 폭염 속 의료복지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기초생활수급자, 홀몸노인 등의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건강한 여름나기를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이날 인천의료원은 외과, 심장혈관흉부외과, 감염내과, 정신건강의학과 전문의와 간호사, 약사, 사회복지사 등으로 진료팀을 구성해 대한노인회용현3동분회에 거점진료소를 마련하고, 방문진료와 거점진료로 팀을 나누어 의료 봉사활동을 펼쳤다.

거점진료팀은 진료소를 방문한 환자 30여 명을 대상으로 혈압, 혈당 측정 등의 기초 검사와 전문의 진료 상담, 약 처방과 복약지도를 진행했으며, 방문진료팀은 혼자 거동하기 어렵거나 금전적 문제로 인해 병원을 직접 방문하기 힘든 상황에 놓인 대상자 3인의 가정을 직접 찾아가 환자의 건강 상태를 확인하고 개인별 맞춤 진료를 제공했다.

또한, 인천의료원사회봉사단은 혼자 끼니를 챙기기 어려운 주민을 돕기 위해 밥, 라면, 참치통조림, 죽, 곰탕 등의 즉석식품으로 구성된 밀키트 100세트를 미추홀구청에 지원하며 지역사회에 따뜻한 손길을 전했다.

조승연 원장은 "폭염과 장마가 반복되는 여름철에는 의료 취약계층의 건강이 악화되기 더욱 쉽다"며 "미추홀구청과 연계한 의료봉사활동을 통해 지역 내 취약계층의 건강관리에 보탬이 될 수 있어 기쁘다. 앞으로도 지역사회와의 연계를 통해 의료 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전홍선 기자  adieuhs@gmail.com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의료원#미추홀구청#무상진료

전홍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