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청도군, 지방소멸 대응 '청려도원(복합 주거거점)'조성지역활력타운 공모사업 선정, 총사업비 396억원 투자, 7개 부처, 경상북도 협력으로 새로운 지역 균형발전 거점 조성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6.03 07:13
  • 댓글 0
지역활력타운 사업계획(안). [사진제공=청도군]

(청도=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청도군은 정부 7개 부처(국토교통부, 행정안전부 등) 합동으로 공모한 '지역활력타운 조성사업'에 최종 선정되어 총사업비 396억원(국비 172, 도․군비 149, 기타 75)을 투자하여 주거․문화․복지․일자리 등이 지원되는 주거단지를 조성한다.

사업은 "주거+생활인프라+생활서비스"가 복합된 생활거점을 조성하여 대도시 청년들의 지방 이전을 유도하고 인구감소지역에서 성장발전지역으로 변화를 도모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군은 맑고 아름다운 복사꽃 피는 무릉도원의 의미인 “청려도원”을 사업브랜드로 하여 '청년의 여유와 공동체 삶을 위한 무릉도원'이라는 비전으로 임대주택 30호, 분양주택 20호의 주거시설과 취·창업지원센터, 유아친화형 국민체육센터, 잔디광장, 수변공원 등 다양한 생활인프라를 2026년까지 지역주민과 입주민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그동안 경상북도개발공사, 대구광역시행복진흥사회서비스원, 경북시민재단, 엠와이소셜컴퍼니 등과 업무협약을 통해 공공․민간협력체계를 구축하고 대도시 청년과 민간기관 근무자 1,450여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통한 수요자 맞춤형 계획수립, 사업대상지인 범곡1리 주민들의 적극적인 협조 등을 통해 공모사업을 준비해 왔다.

사업구상을 위한 사전 컨설팅, 경상북도 평가, 중앙부처의 서면심사와 현장평가 과정을 거쳐 지난 31일 국토교통부에서 김하수 군수가 직접 사업계획 발표와 질의응답으로 적극적인 추진 의지를 피력하였고, 천혜의 자연경관과 영남의 중심이라는 지리적 강점, 의료·복지·문화·체육의 생활 인프라와 인접한 입지, 신속한 사업추진 가능성, 청도자연드림파크 연계 일자리 등 모든 부분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또한, 최종 선정되기까지는 이만희 국회의원(영천․청도)이 7개 부처에 사업 타당성과 필요성을 설명하면서 청도군이 선정되도록 지원과 협조를 적극적으로 당부한 노력의 결과가 큰 힘이 됐다.

군은 신속한 부지매입과 사전행정절차를 이행하고 통합 설계공모 와 민간 총괄건축가 활용 등 사업추진에 박차를 가하여 조기에 성과를 창출할 예정이다.

이만희 국회의원(영천․청도)은 "이번 사업을 통해 지속 가능한 인구 유입체계를 구축하여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기를 기대하며, 최종 선정되기까지 군수님 이하 관계 공무원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축하의 말을 전했다.

김하수 청도군수는 "청도군이 인구감소지역에서 일자리와 삶, 여유가 공존하는 성장발전지역으로의 변화하고 미래성장동력 확보를 통한 지역 균형발전의 성공 모델을 반드시 만들어 내겠다"고 강조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청도군#지방소멸#청려도원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