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북24] 청송군, 군민 숙원 '삼자현터널'개통...관광산업 탄력 기대 6월 7일 준공 예정, 물류비용 절감 등 경제효과 유발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5.30 12:04
  • 댓글 0
오는 6월 7일 준공될 예정인 '삼자현터널' 모습. [사진제공=청송군]

(청송=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청송 군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삼자현터널'이 개통된다.

청송군은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이 지난 2017년 7월 5일에 착공한 '삼자현터널 국도건설공사'가 오는 6월 7일 준공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에 앞서 삼자현터널은 5월 31일 임시개통(규정속도 30km/h)을 하며, 6월 7일 정식으로 개통(규정속도 60km/h)될 예정이다.

'삼자현터널 국도건설공사'는 국도31호선 현동면 도평리~부남면  대전리를 잇는 도로에 총사업비 49,354백만원(국비)을 투입, 도로개설 L=4.7km(2차로), 구간 내 터널 2개소(삼자현1터널 L=874m, 삼자현2터널 L=319m), 교량 1개소(삼자현교 L=80m), 교차로 2개소(평면1, 회전1)를 설치한 도로건설공사이다.

청송군은 공사 준공에 따라 지역 개발촉진 및 국토의 균형 발전은 물론, 교통편의 및 도로 안정성이 좋아져 교통 환경 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윤경희 청송군수는 "삼자현터널 개통으로 접근성이 개선된 만큼 물류비용 절감 등 경제효과를 유발하게 될 것"이라며, "또한 관광산업의 탄력과 교통 불편 해소에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청송#삼자현터널#윤경희청송군수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