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문경시 포함 18개 시군 "공공기관 지방 이전, 한목소리"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 인구감소 지역 이전 배치 촉구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5.25 11:10
  • 댓글 0
문경시 포함 18개 시군 "공공기관 지방 이전, 한목소리" [사진제공=문경시]

(문경=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문경시는 25일 국회 소통관에서 충북 제천시가 주관하고 비혁신·인구감소 시·군이 공동으로 주최한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추진 관련 인구감소도시 공공기관 이전 촉구를 위한 기자회견에 참석해 한마음으로 목소리를 높였다.

이날 참석한 시군은 경상북도(문경/안동/영주/상주/봉화), 경상남도(밀양), 강원도(동해/횡성), 전라북도(고창), 충청북도(제천/충주/옥천/괴산/보은/단양), 충청남도(공주/논산/부여) 전국 6개도 18개 시·군이다.

성명문은 공공기관 지방 이전 시 인구감소 지역 이전으로 우선 배치해 지방인구소멸과 구도심 공동화 문제를 막고, 기존 지방 도시 기능을 활성화하자는 게 주요 골자다.

이날 기자회견에서는 "대부분의 지방도시는 인구소멸을 극복하기 위해 공공기관 유치에 사활을 걸고 있다”며“이를 위해 우리 18개 시군도 생존을 위한 자구책으로 지속 연대하고 공동 대응해 나갈 계획이다. 정부는 인구감소 지역에 공공기관이 우선 배치되도록 해 달라"고 강력히 주장했다.

한편 문경시는 지난 3월 3일 제2차 공공기관 지방 이전 정책토론회에 참석하여 공동성명을 냈다. 이후에도 인구감소지역과 연대하여 국회, 국토교통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에 공동성명서를 전달하는 등 공공기관 유치 활동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나가고 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경#공공기관#인구감소도시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