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경상북도의회, '제55회 경상북도청소년의회 교실' 운영 포항 두호남부초등학교 학생 20여명과 함께 의정 체험활동 펼쳐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5.24 14:41
  • 댓글 0
경상북도의회, '제55회 경상북도청소년의회 교실' 운영(포항 두호남부초등학교). [사진제공=경북도의회]

(안동=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경상북도의회는 포항 두호남부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제55회 경상북도청소년의회 교실을 경상북도의회 본회의장에서 5월 24일 개최했다.

포항 두호남부초등학교 학생 20여명이 참여한 청소년의회 교실에는 연규식 의원이 직접 학생들을 맞이하고 격려했으며, 학생들은 스스로 작성한 조례안과 건의안에 대해 도의회 본회의 의사진행순서에 따라 입법절차에 직접 참여하여 도의원의 역할과 지위를 현장에서 생생하게 체험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3분 자유발언 시간에서는 "바르고 고운말을 사용합시다", "스마트폰을 과도하게 사용하지 맙시다"주제로 평소 가지고 있던 생각을 논리있게 표현했고, "교내 CCTV 설치에 관한 조례안", "초등학교 내 언어사용에 관한 조례안", "학생들의 등하굣길 안전강화를 위한 건의안", "학생들의 휴대폰 사용 피해 예방을 위한 건의안"등 총 6건에 관한 안건을 상정했다.

이 날 참여한 학생들은 "청소년의회 교실에 참여해보니 본회의 진행방식에 대해 알 수 있는 계기가 됐고, 다음에도 이런 체험이 있으면 또 다시 와보고 싶고, 장래에 도의원이 되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연규식 의원(포항)은 "오늘 도의원의 역할에 대해 체험해 보는 소중한 시간이 될 것이다"면서 "지금까지 소중한 존재로서 아버지, 어머니의 보살핌과 사랑을 받고 커 왔겠지만, 주위를 돌아보면 학생들의 안전과 행복을 위해 많은 사람들이 노력하고 있으며, 도의원도 그러한 역할을 하고 있다"며 "여러분들도 앞으로 사회의 구성원으로서 어떠한 책임과 역할을 할 지 고민하고 깨달았으면 좋겠다"고 역설했다.

경상북도청소년의회 교실은 2014년부터 초·중·고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운영해왔으며 미래의 유권자인 학생들이 1일 도의원이 되어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지방의회 의사일정을 스스로 운영하여 도의원의 의정활동과 민주적 의사결정과정을 직접 체험하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학생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상북도의회#경상북도청소년의회교실#포항#두호남부초등학교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오피니언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