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달성군, 대구시 최초 '생활권역 실외 정원' 국비 5억 확보정원을 품은 달성, 세천늪테마정원에 실외 정원 조성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2.04 18:40
  • 댓글 0
달성군, 대구시 최초 '생활권역 실외 정원' 국비 5억 확보(다사 세천리 부지). [사진제공=달성군]

(대구=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달성군이 지난 2일 다사읍 세천늪테마정원(다사읍 세천리 1669)이 올해 산림청 생활권역 실외 정원 조성사업 대상지로 선정되면서 5억 원의 사업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2023년 생활권역 실외 정원 조성사업은 탄소 저감, 폭염 완화 등의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정원을 조성해 녹색생활 공간을 확충하는 사업으로 대구에서는 달성군이 지자체 중 유일하게 대상지로 선정돼 산림청 국비 5억 원을 지원받게 됐다.

산림청의 '생활밀착형 숲 생활권역 실외정원 조성사업'은 생활권 주변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거주민들의 일상 속 녹지 공간 확대를 위해 다양한 형태로 생활정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세천늪테마정원은 2022년 1차 장미정원, 2차 동화정원, 3차 테마정원까지 주제를 가진 정원 3개소(A=23,700㎡)가 조성되어 정원문화 및 정원정책 활성화가 가능한 곳으로 생활권역 실외 정원이 조성됐을 때 시너지 효과가 기대되는 곳이다.

또 달성군은 올해 산림청 무궁화동산 조성사업에도 선정되어 세천늪테마정원에 5,000㎡ 규모의 무궁화동산을 조성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최재훈 달성군수는 "다사읍 세천늪테마정원이 달성군을 넘어 대구를 대표하는 정원이 되도록 발전시키고 지속적으로 모니터링 해 정원문화 확산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달성군#대구시#생활권역실외정원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