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예천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 '경상북도 지정축제' 선정보부상 이야기, 활쏘기, 청단놀음 등 추석 명절 귀성객들에게 색다른 콘텐츠 제공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2.03 09:28
  • 댓글 0
예천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 사진. [사진제공=예천군]

(예천=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예천문화관광재단이 주관하는 '예천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가 경상북도 지정 축제로 선정됐다.

경상북도는 지난 1월 30일 지역축제심의위원회를 구성하고 도내 13개 시·군 축제를 대상으로 축제콘텐츠, 안전관리계획 등 다양한 분야 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했다.

예천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는 추석 명절 귀성객들의 발길을 이끄는 대표축제로 올해는 주막과 나루터, 보부상의 이야기를 담아 명절 귀성길에 지친 관광객들에게 색다른 콘텐츠를 제공할 예정이다.

대표 프로그램으로는 보부상을 K-세일즈맨으로 명명해 그들의 하루를 체험하는 K-세일즈맨의 하루와 온 가족이 즐길 수 있는 보부상 운동회를 비롯한 활쏘기, 청단놀음 공연 등 예천군이 가진 문화·관광자원을 활용해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김학동 이사장은 "예천 삼강주막 나루터 축제가 경상북도 지정축제 선정돼 명절을 대표하는 축제로 자리 잡게 됐다"며 "옛날 선조들이 주막과 나루터에서 쉼과 여유를 가졌던 것처럼 귀성객들이 잠시 쉬며 힐링할 수 있는 축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예천#삼강주막#경상북도#축제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