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韓 최초 ATP 투어 2회 우승' 권순우 선수, 상주시에 고향사랑 기부금 500만원 기부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3.01.26 09:41
  • 댓글 0
권순우 선수. [사진제공=상주시]

(상주=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한국 테니스 국가대표이며 한국인 최초 ATP 투어 2회 우승을 달성한 권순우 선수(25세)가 1월 25일 고향사랑 기부제에 동참하여 상주시에 500만원을 기부했다.

권 선수는 경상북도 상주시 신흥동 출신으로 초등학교 4학년때부터 본격적인 테니스 선수의 길을 걸어 마포중·고등학교 및 건국대학교를 거쳐 현재 당진시청 소속이다. 2021년 한국 테니스의 레전드 이형택 이후 18년 만에 ATP투어(아스타나 오픈)를 우승한 후 2023년 애들레이드 인터네셔널 2차 대회에서 우승하여 한국인 최초 ATP투어 2회 우승이라는 쾌거를 달성했다.

권순우 선수는 '학생 시절부터 고향 분들의 많은 도움과 격려 속에 자신이 성장할 수 있었다. 내 고향 상주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될 수 있다는 사실에 기쁜 마음으로 동참하며, 고향과 기부자 모두에게 도움이 되는 좋은 제도라고 생각되어 널리 알리고 함께 하는데 앞장설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고향사랑기부제는 1인당 500만원의 한도로 주소지 외 지자체에 기부하면 세액공제(10만원까지 전액, 10만원 초과분은 16.5%) 혜택과 답례품(기부금액의 30% 이내)을 받는 제도로 농협은행 및 온라인‘고향사랑e음’ 사이트에서 기부가 가능하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ATP투어#권순우#상주시#고향사랑기부금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