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포커스심층] 대구시, '제2 국가산업단지 지정' 추진...5대 신산업 육성국토부에 지정 신청서 제출... 12월 말 발표
  • 유성욱 기자
  • 승인 2022.12.08 12:09
  • 댓글 0
대구시청사 전경. [대구시 제공]

(대구=포커스데일리) 유성욱 기자 = 대구시가 반도체와 로봇 산업 등 5대 신산업을 육성하기 위해 '제2국가산업단지' 지정을 추진하고 있다.

제1국가산단이 조만간 입주 업체들로 다 채워져 기업을 유치할 땅이 부족하기 때문으로 국토교통부에 지정 신청서를 냈고 12월 말 발표를 앞두고 있다. 

대구시는 미래 대구 경제를 책임질 산업으로 5대 신산업을 육성한다고 밝힌 바 있는데 반도체와 도심항공교통, 로봇, 헬스케어, ABB 즉, 인공지능·빅데이터·블록체인 같은 미래형 첨단 산업이다.

제1국가산업단지의 1단계 사업은 달성군 구지면에 2016년 12월 공사가 끝나 140개 업체가 입주했고, 1단계보다 면적이 절반 수준인 제1 국가산단 2단계 사업의 경우 2024년이면 입주 기업들로 다 채워질 예정이다.

정의관 대구시 경제국장은 "현재 대구시에서 조성하고 있는 산업단지가 23년, 24년이면 모두 소진하기 때문에 추가적인 산업단지 조성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2030년까지 2조 원을 들여 조성할 329만 4천㎡ 규모의 산업단지 조성 지역은 달성군인 것만 알려졌고, 세부 지역은 투기 자본 유입을 우려해 공개하지 않고 있다.

그런데 전국 지자체의 치열한 경쟁으로 인해 대구에 제2국가산단을 지정하는 게 쉽지만은 않아 보인다.

정부에 국가산단 지정 신청을 한 곳은 경북 경주, 안동, 울진을 비롯해 전국 18곳.

과거에는 정부가 주도적으로 산업단지 후보지를 물색해 지정했다면, 이번에는 윤석열 대통령이 '산업단지 지정'을 대선 공약에 넣은 곳이 한두 군데가 아니어서 심사를 통해 지정된다.

 

유성욱 기자  noso89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시#제2국가산업단지#반도체#로봇산업

유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