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캠퍼스] 영진전문대학교, 해군부사관 '해군참모총장' 수상자 배출해군부사관 제277기 임관식, 해군하사 임관 200여 명 중 1등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2.11.25 14:54
  • 댓글 0
해군참모총장상을 수상한 장나예 하사(왼쪽)가 이성열 해군교육사령관과 기념촬영 하는 모습. [사진제공=영진전문대]
해군참모총장상을 수상한 장나예 하사(왼쪽서 다섯 번째)와 국방군사계열 출신 임관자들이 강형구, 이양선(왼쪽부터), 김대한(오른쪽) 국방군사계열 교수와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영진전문대학교가 해군부사관 임관식서 1등인 해군참모총장상 수료자를 배출하면서 우수 부사관 양성의 명문임을 입증했다.

이 대학교는 25일 오전 해군교육사령부에서 거행된 해군부사관 277기 임관식에서 이 대학교 졸업예정자인 장나예 하사(국방군사계열 응급구조의무부사관과, 21)가 1등 수료자로 뽑혀 영예의 해군참모총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해군부사관 277기는 선발시험을 통과한 후보생이 지난 9월부터 12주간의 부사관 양성교육을 마치고, 25일 임관식을 가졌으며 200여 명이 임관됐다.

이 대학교 국방군사계열은 이날 임관식에서 장나예 하사를 비롯해 총 5명이 신임하사로 선발돼 해군부사관으로 임관됐다.

장나예 하사는 “대학에서 배운 군사학 지식과 강한 체력을 바탕으로 자신감을 가지고 훈련에 적극적으로 나선 결과 대한민국 해군하사로 임관되었고, 해군참모총장상까지 받아 개인적으로 무한한 영광”이라면서 “대한민국 영해수호를 위해 필승의 신념으로 무장한 최정예 해군하사가 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이양선 응급구조의무부사관과 지도교수는 “우리 국방군사계열은 부사관 선발에 필요한 필기시험과 면접평가, 체력평가 등 모든 요소를 철저하게 분석한 결과를 토대로 군(軍) 실무현장에서 요구되는 인재를 맞춤형 교육으로 양성하고 있다”고 자랑하면서 “부사관 선발 및 군장학생 선발시험, 체력검정 대비 특강 등 다양한 영진자율향상프로그램(YAP)으로 대한민국 최정예 부사관 인재를 양성하고 있다”고 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진전문대학교#해군부사관#해군참모총장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