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부산·경남
경남교육청, '수능 부정행위' 12건 적발…성적 무효 처리휴대전화 등 반입금지물품 반입 7건 최다
  • 정두은 기자
  • 승인 2022.11.19 07:17
  • 댓글 0
경남도교육청사 전경. [사진=경남교육청 제공]

(창원=포커스데일리) 정두은 기자 = 경남도교육청은 2023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도내 수험생 부정행위가 12건 적발됐다고 18일 밝혔다.

지난해 16건보다 4건 줄었다.부정행위는 반입금지물품 반입 7건(휴대전화 5건, 디지털 전자시계 2건)이 가장 많았다.

또 시작종 울리기 전에 답안 작성 1건, 4교시 탐구영역 응시 규정 위반 4건(선택과목 순서 변경, 동시 선택한 2과목 응시 등)이다.

부정행위를 한 수험생은 고등교육법에 따라 이번 시험이 무효 처리됐다. 고의 또는 중대한 부정행위의 경우에는 1년간 응시 자격이 정지된다.

경남교육청은 수험생 부정행위의 유형을 분석해 수험생 홍보와 감독관 연수를 강화할 방침이다.

정두은 기자  jde03@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남교육청#수능#부정행위

정두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