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수도권
경기도, 2023년 상반기 '택시요금' 인상
  • 최봉혁 기자
  • 승인 2022.09.27 10:51
  • 댓글 0
경기도청 전경. [포커스데일리DB]

(수원=포커스데일리) 최봉혁 기자 = 서울시 택시요금을 내년부터 1000원가량 인상될 예정인 가운데 경기도 택시요금도 내년 상반기부터 비슷한 수준으로 오를 전망이다.

27일 경기도에 따르면 경기도는 내년 초 ‘택시요금 조정 용역’을 한 뒤 용역 결과를 토대로 기본요금 인상을 위한 공청회, 도의회 의견 청취, 소비자정책심의위원회 심의 등의 절차를 거쳐 상반기 인상 폭을 확정할 방침이다. 인상 폭은 서울시 수준으로 결정될 것으로 보인다.

앞서 지난 22일 택시 기본요금을 3800원에서 4800원으로 올리는 내용의 ‘서울시 택시요금 조정안’이 서울시의회 교통위원회를 통과한 바 있다. 서울시의 조정안은 택시 운송 수익을 높여 배달업 등 다른 직종으로 이탈한 택시 기사의 복귀를 유도하는 등 궁극적으로 택시 공급을 늘리기 위한 대책을 담은 것으로 인상안이 최종 확정되면 내년 2월부터 적용된다.

경기도와 서울시, 인천시는 그간 정책 협의를 통해 동일한 금액 또는 비슷한 수준으로 택시요금을 인상한 바 있어 경기도의 택시요금도 서울시와 비슷한 수준에서 인상 폭이 결정될 전망이다.

경기도는 용역 결과가 나온 뒤 인상 폭의 윤곽을 결정 지을 것으로 보인다. 경기도는 2019년 5월 4일 3000원이던 택시 기본요금을 3800원으로 800원 인상한 바 있으며, 그간 물가 상승 등을 고려해 택시요금 인상을 자제해왔다.

최봉혁 기자  fdn7500@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기도#서울시#인천시#택시요금

최봉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