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모기 조심하세요" 대구 채집 모기서 '일본뇌염 바이러스' 검출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2.08.11 09:34
  • 댓글 0
'빨간집모기' [사진=대구시 제공]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은 최근 지역 내 채집 모기에서 일본뇌염 바이러스가 검출됨에 따라 시민들의 주의를 당부했다.

11일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지난 1일 동구지역 우사에서 채집된 모기 중 빨간집모기에서 일본뇌염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됐다.

연구원은 일본뇌염 매개모기 감시를 위해 4월부터 10월까지 주 2회 모기를 채집, 종별 분포조사와 일본뇌염을 비롯한 5종의 모기 매개 병원체를 조사하고 있다.

대구에서는 지난 5월 12일 지역에서 채집한 모기 중 작은빨간집모기가 확인됐다. 지난해 6월 3일, 지난 2020년 6월 4일에 해당 모기가 첫 채집 된 것에 비교하면 3주 정도 빨랐다.

올해 대구에서 처음 일본뇌염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된 모기는 주된 일본뇌염 매개모기인 작은빨간집모기가 아닌 빨간집모기로 확인돼, 더욱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빨간집모기는 우리나라의 가정집에 활동하는 모기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종으로 일본뇌염, 웨스트나일열을 전파할 수 있는 종으로 알려져 있다.

질병관리청에서는 지난 7월 23일 일본뇌염 경보를 발령했다.

일본 뇌염 바이러스를 가진 모기에 물렸을 경우, 99% 이상은 무증상 또는 열을 동반하는 가벼운 증상을 보이나, 일부 감염자는 급성 신경계 증상을 일으킨다. 뇌염이 발생하면 사망률이 높고, 회복되더라도 신경계 합병증 발생 비율이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고복실 대구시 보건환경연구원장은 "모기는 종에 따라 일본뇌염 외에도 말라리아 등의 여러 감염병을 매개할 수 있으므로 모기 회피 및 방제 요령을 숙지해 모기에 물리지 않도록 주의해달라"고 당부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빨간집모기#대구#일본뇌염바이러스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