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홍준표, 이준석 '법적 대응'에 "자중하고 후일 기약하라""더이상 당 혼란케 하면 분탕질에 불과", "대장부는 나아갈때, 멈출때 잘 알아야"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2.08.06 17:51
  • 댓글 0
홍준표 대구시장. [사진=포커스데일리DB]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6일 홍준표 대구시장은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가 당 비상대책위원회 전환에 법적 대응을 예고하자 "자중하시고 후일을 기약하라"며 '경고성' 조언을 했다.

홍 시장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절차의 하자도 치유가 되었고 가처분 신청을 해본들 당헌까지 적법하게 개정된 지금 소용 없어 보인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더이상 당을 혼란케 하면 그건 분탕질에 불과하다"며 이 대표의 대응을 강도 높게 지적하며 "대장부는 나아갈 때와 멈출 때를 잘 알아야 한다"고 했다.

홍 시장은 전날에도 "여태 이 대표 입장에서 중재해보려고 노력했으나 이제 그만두기로 했다. 그렇게 말했건만 참지 못하고 사사건건 극언으로 대응한 건 크나큰 잘못"이라며 이 대표를 비판했다.

한편, 이 대표는 국민의힘이 9일 전국위에서 비대위 체제 전환을 결정하면 법원에 직접 효력정지 가처분을 신청하겠다고 예고한 바 있다.

오는 9일 전국위에서 당 대표 직무대행이 비대위원장을 임명할 수 있도록 하는 당헌 개정안과 함께 비대위원장 임명안을 의결하면 비대위는 공식 출범하게 된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홍준표#이준석#대구#국민의힘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