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포커스현장] 대구 동대구역 광장서 '경찰국 신설 반대' 홍보전 열려경찰 관계자들 "경찰국 부활, 과거로의 역행" 주장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2.07.30 12:24
  • 댓글 0
29일 오후 동대구역 광장에서 경찰청주무관노동조합, 국가공무원노동조합 경찰청지부 소속 경찰 관계자들이 경찰국 신설을 반대하는 피켓팅을 하고 있다. [사진=포커스데일리]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국가공무원노동조합경찰청지부와 경찰청주무관노동조합이 경찰국 신설 즉각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다.

29일 오후 2시 대구 동대구역 광장에 모인 국가공무원노동조합경찰청지부와 경찰청주무관노동조합이 경찰청 신설을 반대하는 홍보전을 진행했다.

노조원들은 동대구역을 향하는 승객들에게 전단지를 나눠줬으며, 피켓을 들고 1인 시위를 하기도 했다.

이들은 "경찰의 독립은 민주주의 사회로 살아가는 시민의 의무이자 권리"이라며 "박종철 고문치사 사건 이후 경찰의 독립성을 강화하기 위해 1991년 내무부 치안본부에서 경찰청으로 분리했는데, 행정안전부가 경찰국을 신설해 과거로 역행하려고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행정안전부 내 경찰국이 다음 달 2일 출범할 예정인 가운데, 경찰 내부의 반발이 이어지고 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찰국#국가공무원노동조합경찰청지부#경찰청주무관노동조합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