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 "코드인사 정무직들, 임기 의미 없다"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2.06.18 07:14
  • 댓글 0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 페이스북 캡처.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연일 자신의 SNS를 통해 대구시정에 쓴소리를 이어가는 홍준표 대구시장 당선인이 이번엔 '정무직 공무원'들을 저격했다.

홍 당선인은 17일 오전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글에서 "정권이 바뀌면 전 정권에서 코드인사로 임명된 정무직들은 당연 퇴직됨이 상당함에도 임기를 내세워 임기까지 버티겠다는 것은 후안무치한 짓이라고 아니할 수 없다"며 "도대체 직업 공무원도 아닌 정무직이 임기가 무슨 의미가 있나"라고 주장했다.

이어 "그것은 중앙정부나 지방정부나 이치가 똑같다"며 "정부의 성격도 다르고 통치 방향도 다른데 굳이 임기를 채우겠다는 것은 몽니나 다름 없다"고 했다.

홍 당선인은 또 "이미 문 정권이 이른바 블랙리스트 사건을 저지른 것도 바로 그런 거 때문이 아니었는가"라며 "염치를 모른다면 공복이라고 할 수 없다"고 말했다.

해당 글을 두고 문재인 정부에서 임명된 한상혁 방송통신위원장과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을 두고 쓴 글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온다.

또한 홍 당선인이 대구시장 취임을 앞두고 이 같은 글을 올리면서, 자연스레 대구시 정무직 공무원과 산하 공공기관장 등의 거취에도 관심이 모이고 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홍준표#대구시장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