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김하수 국민의힘 청도군수 후보 "농업은 생명, 농촌은 미래"19일 출정식 갖고 13일간 대열전 돌입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2.05.20 00:18
  • 댓글 0
김하수 국민의힘 청도군수 후보, 19일 출정식 갖고 13일간 대열전 돌입. [사진제공=김하수 선거사무소]

(청도=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6·1전국동시 지방선거 공식 선거운동 첫날 19일 국민의힘 김하수 청도군수 후보는 청도군 청도읍 청도시장 삼거리에서 출정식을 가졌다.

이날 출정식에는 국민의힘 공천을 받은 이선희 경북도의원 후보, 정종율·김규봉·박기호(청도군가선거구)청도군의원후보와 박성곤·김태이·김효태(청도군나선거구)군의원 후보들도 모두 모여 필승을 다짐했다.

특히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와 이만희 지역 국회의원, 김관용 전 경북도지사, 양재경 경북노인회장, 영화배우 이정길씨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김관용 전 경북도지사는 도지사시절 김후보가 의정활동을 가장 잘 했던 도의원이었다며 김후보와의 인연을 소개한 뒤 지지연설에서 “지난 20년 동안 군민과 함께 눈물을 흘린 후보, 군민과 함께 마음을 달래고 슬픔을 함께 할 수 있는 김하수를 지지해 달라”고 말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 후보는 “윤석열 정부의 성공을 위하여 힘있는 도지사, 힘있는 군수, 힘있는 도의원, 힘있는 군의원을 뽑아달라”며 국민의힘 후보들이 모두 당선돼야 경북의 재도약, 청도의 발전을 할 수 있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만희 의원은 공천의 정당성을 강조한 뒤 “김하수 후보는 지난 20년 강산이 두 번 변할 동안 오로지 청도발전과 군민들을 위한 모든 열정을 바쳤던 후보”라며 “지역현안 해결에 경북도지사와 군수, 도의원, 군의원 등 모두가 집권여당의 원팀이 돼서 일하겠다. 청도의 대통합과 도약을 위해 지지해달라“고 강조했다.

김하수 후보는 “지난 20년 정치인생에서 처음으로 무소속이 아닌 정당후보로 출마한다”면서 “지난 20년간 오로지 청도군민의 성장과 발전의 동력이 되겠다는 생각밖에 없었다. 군민을 잘섬기고 청도의 희망과 미래를 완성하겠다”면서 압도적인 지지를 호소했다.

이날 출정식에는 수천명의 지지자들이 모여들어 뜨거운 박수와 지지를 보냈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청도#김하수#국민의힘#청도군수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