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캠퍼스이슈] 계명대, '지역 먹거리·맞춤형 인재양성'에 50억원 투입LINC 3.0 1차년도 국비 42.5억여원 확보, 대구‧경북지역 대학 중 최고 사업비, 대학과 지역의 지속가능성 향상을 위해 사업 전력
  • 김은영 기자
  • 승인 2022.05.18 10:51
  • 댓글 0
계명대학교 정문 모습. [사진=포커스데일리DB]

(대구=포커스데일리) 김은영 기자 = 계명대학교가 교육부에서 주관하는 3단계 산학연협력 선도대학 육성사업인 LINC (Leaders in INdustry-university Cooperation) 3.0의 수요맞춤형 유형에 선정되면서 2022년에만 국비 42.5억을 배정받아 대구‧경북지역 대학 중에서 최고의 사업비를 확보하였다. 국비와는 별도로 매년 대구시에서 2억, 대학자체 사업비 5억원을 추가로 투입하여 연간 50억원 규모의 사업비를 활용하여 6년 동안 산학협력사업에 활용할 예정이다.

이번 선정에서 계명대는 ▲산학협력 선도모델의 설계 ▲산학연 연계 교육과정 ▲지역 산업체의 의견수렴 ▲재직자 교육 ▲공유 협업체제 구축 등 사업의 전 분야에서 고르게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계명대는 이번 LINC 3.0 사업에서 대학과 지역의 지속가능성을 향상시키는 것에 관점을 두고 사업을 실행할 예정이다. 지역의 미래먹거리를 위한 미래자동차, 플라잉카, 의료, 로봇, 식품‧바이오 등 특화산업 활성화를 위한 기술개발, 인재양성, 재직자 교육을 우선 지원한다. 또한 그동안 대구지역에 부족했던 비즈니스 서비스, MICE 산업 등 비제조업 분야에 대한 산학협력을 강화하여 지역 산업 전반에서 균형있는 인재를 육성할 계획이다.

LINC 3.0 사업단장을 겸하고 있는 계명대학교 산학부총장 김범준 교수는 "지역의 산학협력을 위하여 매년 적지 않은 국비와 지방비를 우리 대학교에서 사용하고 있는데, 이에 대한 엄중한 책임과 책무를 느끼고 있다"면서 "지역의 청년유출이 심각한 상황이다. 대학의 역량을 최대한 활용하여 지역산업에 필요한 인재, 맞춤형 인재를 육성하여 대구지역의 지속가능성을 높이는 일에 일조하겠다"고 말했다.

김은영 기자  eunnara0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계명대#LINC#대구#경북

김은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