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윤경희 청송군수 예비후보, 65.67% 지지율로 확정
  • 김재욱 기자
  • 승인 2022.05.09 10:02
  • 댓글 0
.[사진=윤경희 예비후보사무소 제공]

(청송=포커스데일리) 김재욱 기자 = 9일 국민의힘 경북도당에서 발표된 경선 결과 발표에 따르면 윤경희 예비후보가 65.67%의 압도적인 득표율로 최종 확정됐다.

국민의힘 청송군수 후보 경선에는 윤경희, 윤종도, 이경기, 전해진 4인이 공천신청을 했으나 윤종도후보와 이경기후보가 단일화를 하여 이경기 예비후보는 사퇴를 하고, 최종 경선은 윤경희, 윤종도, 전해진 3인이 경합을 펼쳤다.

국민의힘 경북도당에 의해 당원모바일투표 50%, 국민여론조사 50%로 경선을 실시하기로 결정되었고 5월1~2일 양일간 실시하기로 결정됐다.

5월1일 실시된 당원 모바일 투표에서는 윤경희, 윤종도, 전해진 예비후보로 정상적으로 진행이 됐다.

‘그러나 이날 실시된 국민여론조사에서 사퇴한 이경기 예비후보를 포함한 4명의 예비후보에 대한 지지도를 묻는 일이 발생했다.

윤종도 예비후보의 이의제기로 여론조사를 중지한 후 다시 시작된 여론조사에서 윤종도예비후보의 경력을 ‘충북도의회 의원’으로 잘못 소개하는 일이 발생했다.

이에 윤종도예비후보의 항의가 있었고 이로인해 정상적으로 진행된 당원모바일투표는 그대로 인정하고 국민여론조사는 무효화 하여 5월7~8일 양일간 다시 국민여론조사를 실시하게 됐다.
5월7~8일 양일간 국민여론조사가 다시 실시되었고 5. 9. 국민의힘 경북도당 공천관리위원회에 의하여 윤경희 후보가 65.67%의 득표로 최종 공천자로 확정 발표됐다.

이에 윤경희 예비후보는 “군민과 당원동지 여러분의 지지와 성원에 깊은 감사와 함께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며 “함께 선의의 경쟁을 펼친 윤종도, 전해진 예비후보에게도 위로와 함께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승리로 자만하지 않고 경선에서 나타난 분열과 반목으로 흩어졌던 지역 민심을 다잡고 찌층을 결집시켜 6.1. 지방선거에서 압승을 거둘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청송군수 후보경선이 윤경희 예비후보로 최종 결정됨에 따라 무소속으로 출마한 배대윤 예비후보와의 양자 대결구도가 형성됐다.

한편, 청송군수 선거는 5월12~13일 양일간 후보등록을 거쳐 5. 19.부터 예비후보 신분을 벗고 본격적인 후보로 선거운동에 돌입하게 된다.

김재욱 기자  jukim616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청송#윤경희#청송군수

김재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