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이용섭 광주시장, 대구시 71번째 명예시민 된다달빛동맹 성공적 추진… 대구시 71번째 명예시민, 미래 신산업 창출, 민간주도형 연구개발 참여기업 모집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2.04.22 06:14
  • 댓글 0
권영진 대구시장과 이용섭 광주시장이 제40주년 5‧18민주화운동 기념식에 참여해 맞손을 잡고 있다. [사진=대구시]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대구시는 대구‧광주 달빛동맹의 성공적 추진으로 동서 화합과 대구 시정발전에 이바지한 이용섭 광주시장이 대구시의회 조례에서 정한 절차에 따라 제290회 임시회에서 명예 시민증 수여 동의안이 통과돼, 올 상반기 중에 명예 시민증을 전달할 71번째 대구시 명예시민이 된다고 4월 21일 밝혔다.

이는 대구시가 1964년 명예시민 제도를 도입해, 그동안 시정 공로가 현저한 외국인 50명과 내국인 20명에게 명예 시민증을 수여했다. 명예시민은 구체적인 특권은 없지만, 대구를 위해 애쓴 노고에 대한 감사의 표시로 대구시민에 따르는 예우 등 상징적인 의미가 크다.

이번 명예 시민증 수여는 이용섭 광주시장이 재임 기간 대구‧광주의 우호 관계 증진과 상생발전에 각별한 관심을 가지고 달빛동맹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동서 화합과 대구 시정발전에 이바지한 공로의 인정이며, 그동안 대구‧광주의 화합을 위해 노력한 달빛동맹 관련 민간단체 관계자에 대한 감사의 표시이자 대구가 광주에 보내는 우정의 징표이다.

달빛동맹은 2009년 ‘의료산업 공동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계기로 시작돼, 다양한 분야에서 다져온 협력을 기반으로 작년에는 달빛고속철도의 제4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 반영과 2038 하계아시안게임 대구‧광주 공동유치 준비위원회 출범 등 양 지역의 발전을 견인할 대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김정기 대구시 기획조정실장은 “달빛동맹에 애정을 갖고 대구‧광주 우호 증진과 상생발전을 위해 애써주신 이용섭 광주시장님과 관계자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달빛동맹이 지역 균형발전의 한 축을 담당하고 국민통합의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대구시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광주#이용섭광주시장#달빛동맹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