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사회
25일부터 경로당 다시 문 연다…'3차 접종자만'전자예방접종증명서, 스티커 등으로 접종 이력 확인
  • 문성준 기자
  • 승인 2022.04.19 09:57
  • 댓글 0
25일부터 경로당 다시 문 연다(경로당 운영 중단 안내문). [사진=포커스데일리DB]

(서울=포커스데일리) 문성준 기자 = 오미크론 변이 유행으로 운영이 중단됐던 경로당이 3차 접종자를 대상으로 다시 문을 연다.

보건복지부는 18일 "코로나19 유행 감소세 등을 고려해 25일부터 노인복지관 등 노인 여가복지시설 운영을 정상화한다"고 밝혔다.

오미크론 변이가 확산되자 지난 2월14일부터 전국의 모든 경로당은 운영을 전면 중단했다. 노인복지관도 취미 관련 대면 활동은 모두 중단하고 비대면 프로그램만 제한적으로 운영해왔다.

당국의 운영 정상화 방침에 따라 오는 25일부터는 3차 접종을 마치면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경로당과 노인복지관 등 여가복지시설을 이용할 수 있게 된다. 세부적인 운영 방법은 각 지방자치단체가 판단해 결정한다.

시설 종사자, 외부 강사 중 3차 접종을 완료하지 않은 사람은 이용자와 대면할 수 없고, 온라인 비대면 프로그램에만 참여할 수 있다. 시설에서는 전자예방접종증명서, 접종 증명서, 스티커 등으로 접종 이력을 확인해 출입을 관리한다.

지자체는 방역 상황을 고려해 비말 발생 가능성이 높은 프로그램은 3차 접종자도 참여를 제한하는 등 순차적으로 참여 가능한 프로그램을 결정할 수 있다.

경로당에서의 식사는 3차 접종자로 구성된 경우에만 허용된다. 칸막이를 설치하거나 띄어 앉는 방역 수칙도 지켜야 한다. 물이나 음료 등을 개인적으로 마시는 것은 가능하다.

복지부 관계자는 "그동안 방역 강화 대책에 적극 협조해주신 어르신들께 감사하다"며 "어르신들의 건강을 위해 4차 접종에도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문성준 기자  sjmdaily@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25일#경로당#3차접종자

문성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