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광주·전남
광주시장·광주시교육감, 지방선거 선거비용 6억 6600만 원광주시선거관리위원회, 선거비용의 한도액을 산정해 공고
  • 박현수 기자
  • 승인 2022.01.23 04:48
  • 댓글 0
[광주시선관위 홈페이지 캡처]

(광주=포커스데일리) 박현수 기자 = 광주시선거관리위원회가 오는 6월 1일 실시하는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후보자가 선거운동을 위해 사용할 수 있는 선거비용의 한도액을 산정해 공고했다.

선거별 선거비용제한액은 광주시장 및 교육감 선거가 각각 6억 6600만 원이다.

기초자치단체장 선거의 경우 북구청장 선거가 2억1400만 원으로 가장 많고 광산구청장 선거 2억 200만 원, 서구청장 선거 1억 7500만 원, 남구청장 선거 1억 5800만 원, 동구청장 선거 1억 3100만 원 순이다.

광주시의원 선거의 선거비용제한액은 평균 5020만 원 가량이고, 비례대표 광주시의원 선거는 1억 1800만 원이다.

구의원 및 비례대표 구의원 선거는 4485만 원과 5280만 원 내외이다.

선거비용 제한액은 선거구 내 인구 수, 읍·면·동수와 전국 소비자물가 변동률을 고려해 산정하는데 이번 지방선거 변동률은 5.1%가 적용돼 제7회 지방선거에 비해 다소 증가했다.

후보자가 당선되거나 유효투표 총수의 15% 이상 득표한 경우 전액을, 10% 이상 15% 미만 득표한 경우에는 절반을 후보자에게 돌려준다.

비례대표 선거는 후보자 명부에 올라 있는 후보자 중 당선인이 1명이라도 있는 경우 전액을 돌려준다.

광주시선관위는 "선거비용 부풀리기 등 허위로 선거비용을 돌려받는 행위를 막기 위해 선거비용 지출 관련 영수증 및 계약서 등 증빙서류뿐만 아니라 실제 사용 여부를 확인할 수 있는 사진 등 객관적 자료를 정당한 사유 없이 제출하지 않을 경우에는 선거비용이 보전되지 않는다"고 밝혔다.

 

박현수 기자  water612@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시장#광주시교육감#지방선거

박현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