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경찰, 설 명절 '가정폭력' 엄정 대응
  • 유성욱 기자
  • 승인 2022.01.19 16:41
  • 댓글 0
대구지방경찰청 전경. [사진제공=포커스데일리DB]

(대구=포커스데일리) 유성욱 기자 = 대구경찰청이 설 명절 기간 중 가정폭력 엄정 대응에 나선다.

19일 대구경찰청에 따르면 경찰에 접수되는 가정폭력 신고는 평상시보다 명절 연휴에 증가하는 경향을 보이고 있다.

최근 3년 동안 대구지역 가정폭력 112신고 현황을 살펴보면 지난해 설 명절 기간 하루평균 43건이 접수됐다.

이는 평상시 하루 30건보다 약 43%가 증가한 수치다.

2019년 설 명절 기간에는 하루평균 40건, 2020년에는 46건의 가정폭력이 접수돼 각각 평상시 29건, 30건보다 38%, 53%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이에 대구경찰청은 올해 설 명절에도 평소보다 많은 가정폭력 신고가 들어올 것을 예상, 사전예방과 함께 피해자 보호조치 강화 등 엄정 대응할 방침이다.

대구경찰청은 오는 28일까지 가정폭력 재발 우려가 있는 가정을 대상으로 사전 모니터링을 실시 후 재발위험을 확인하고 피해사례 발견 시 적극 수사하는 한편 신변 보호, 보호시설 연계 등 선제적 예방 활동을 전개한다.

또 연휴 중 접수되는 가정폭력 신고에 대해서는 신속히 현장 출동해 피해자 안전을 우선 확보하고 사건처리와 긴급임시조치 등 현장조치를 더욱 강화할 방침이다.

긴급임시조치는 현장 경찰관이 피해자를 보호하기 위해 가해자를 즉시 격리 및 접근 금지하는 제도이다.

특히 대구경찰청은 가정폭력을 심각한 범죄로 인식하고 적극 개입하는 등 엄정 대응체계를 강화한 결과, 지난해 173건을 긴급임시조치하고 579건을 임시조치했다.

이는 2020년 각각 102건과 139건에 그쳤던 것에 비해 크게 증가한 수치다.

대구경찰청 관계자는 "가정폭력이 발생하면 집안일이라는 이유로 감추려 하지 말고 적극 신고해야 한다"며 "연휴 기간 중 가정폭력 발생 시 신속·엄정 대응하는 한편 피해자 보호에도 최선을 다할 것이다"고 말했다.

유성욱 기자  noso89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경찰#명절#가정폭력

유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