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수도권
서울시, '대형공사장 긴급 안전점검' 시행14일부터 시·구·전문가 합동…민간건축공사장 295개소 전수점검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2.01.15 09:02
  • 댓글 0
서울시 민간건축공사장 긴급 안전점검 추진 방안. [사진제공=서울시]

(서울=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서울시가 최근 발생한 광주광역시 서구 소재 아파트 신축현장에서 발생한 골조 붕괴사고와 관련해 대형 민간건축공사장(공사규모 연면적 1만㎡ 이상) 295개소, 공공발주(50억 이상) 공사장 134곳을 대상으로 긴급 특별 안전점검에 나섰다.

서울시는 오는 21일까지 6일간 서울시·자치구·외부전문가(구조·시공기술사 등) 합동으로 민간건축공사장 점검을 하며, 겨울철 사고 위험이 큰 동절기 콘크리트 타설 보양, 지반침하 및 토사붕괴, 화재 발생 등을 중점적으로 살펴볼 예정이라고 14일 밝혔다.

아울러, 1만㎡ 미만 중·소형 건축공사장 2천779개소 전체를 대상으로도 감리 자체 특별점검을 병행 실시해 만에 하나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방지를 철저히 할 예정이다.

또한, 공공 공사장에 대한 안전점검도 한다. 시는 동절기 안전점검으로 지난 10일부터 50억 이상의 공공발주 공사장 134개소에 대한 점검을 실시하고 있으며, 내달 28일까지 공사장 안전관리에 대한 전반적인 점검을 할 예정이다.

점검 결과에 따라 가벼운 사항은 현장 시정과 즉시 보완을 요구하고, 시일이 소요되는 사항은 임시 안전조치를 한 후 단계별로 해소하며 중대한 지적 사항이 있을 경우 관련 법에 따라 강력히 조치할 계획이다.

류훈 서울시 행정2부시장은 "최근 발생한 광주 아파트 붕괴사고와 같은 유사 사고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기 위해 긴급점검을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우리시는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안전서울 구현을 위해 신속한 사고 예방과 대응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서울시#광주광역시#대형공사장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