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인천
인천시, '로봇산업 지원' 확대로봇산업 성장 고도화 목표로 혁신성장 지원, 인천시, 로봇산업 지원 확대
  • 오현주 기자
  • 승인 2022.01.13 11:27
  • 댓글 0
인천시는 올해 로봇산업에 대한 지원 확대 등 로봇산업 혁신 도시로 도약에 나선다.(로봇암 적용 무인이송로봇) [사진제공=인천시]

(인천=포커스데일리) 오현주 기자 = 인천시는 올해 로봇산업에 대한 지원 확대 등 로봇산업 혁신 도시로 도약에 나선다.

인천시는 지역을 대표하는 전략산업이자 4차 산업혁명 시대 핵심산업인 로봇산업과 로봇기업 육성을 위한 ‘2022년 로봇산업 혁신성장 지원’ 사업 추진계획을 수립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추진계획은 ‘사람과 로봇이 함께 하는 로봇산업 혁신도시 인천’을 미래 비전으로 하는 지난 2019년 ‘로봇산업 혁신성장 지원 종합계획(2020~2024년 5개년 계획)’의 3차년도 시행계획으로 로봇기업 창업지원, 연구개발, 디자인개발, 홍보 지원, 인천형 특화로봇 육성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이 포함됐다.

특히 올해는 투자를 확대(2021년 18억원→2022년 23억원)해 로봇산업 지원 시책 등을 발굴 육성하고 공모사업에도 적극 참여해 인천의 로봇산업을 한 단계 발전시킬 계획이다.

또 시는 꾸준히 로봇산업 혁신성장 지원 사업을 시행한 결과 코로나19로 어려운 여건에도 불구하고 인천 내 유망 로봇제품의 실증, 중소 로봇기업의 사업화 지원 등을 통해 의미 있는 성과를 올렸다

지난해에는 로봇분야 창업지원, 사업화 및 홍보 지원, 전시회 참가 지원, 스타기업 육성, 특화로봇 실증 및 중소기업 로봇도입 지원 등 분야에서 총 54개사의 지역 내 기업을 지원했다.

특히 인천의 특화 로봇분야(물류로봇, 엔터테인먼트로봇)의 융합모델을 발굴하고 사업화까지 단계별 지원하는 ‘인천형 특화로봇 사업화 지원’을 통해 인천의료원에 병원균 감염폐기물 견인운반형 물류로봇 실증과 중소기업 맞춤형 로봇암(로봇의 동작장치) 적용 무인이송로봇의 상품화에 성공했다.

또 엔터테인먼트 분야에서는 마리오네트 로봇을 개발해 지역 내 로봇수술 전문병원에 납품을 완료하고 병원 홍보 및 댄스를 선보여 눈길을 끌기도 했다.

코로나19 시대에 맞춰 새롭게 진행한 ‘비대면 서비스로봇 실증지원’에서는 실내 및 야외에서 방역과 감시를 수행할 수 있는 로봇과 지하철역 정보 안내 서비스로봇의 개발 및 실증을 완료하고 올해부터 정식운영을 시작했다.

김준성 시 미래산업과장은 “인천이 곧 현실이 될 로봇시대의 중심도시가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지원을 확대해 나아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오현주 기자  ohhyj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시#로봇산업#마리오네트로봇

오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