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대구시, 방역수칙 위반자 57명 적발...'형사고발 조치'
  • 유성욱 기자
  • 승인 2022.01.13 10:58
  • 댓글 0
대구시는 운영시간 제한,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등 방역수칙을 위반한 57명을 적발했다. [사진제공=대구시]

(대구=포커스데일리) 유성욱 기자 = 대구시는 지난해 12월20일부터 이달 9일까지 운영한 연말연시 특별방역대책기간 동안 운영시간 제한,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등 방역수칙을 위반한 57명을 적발했다고 12일 밝혔다.

유흥주점, 식당·카페, 목욕장업 등 2640개소를 점검한 결과 12개소를 적발, 운영시간 제한을 위반한 6개소의 종사자와 이용자 57명을 형사고발했다.

또 출입자 명부 관리 부적절,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방역수칙을 위반한 6개소는 과태료 150만원과 운영중단 10일의 행정조치를 취할 예정이다.

이번 합동점검은 상습·고질적 민원발생 유흥시설과 다중이용밀집지역 음식점을 대상으로 △운영시간 제한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 △방역패스 이행 여부 등 중대 방역수칙을 중점적으로 점검했다.

이와 함께 대구시는 최근 주한미군 기지가 있는 지역의 오미크론 확산세가 심상치 않은 만큼 선제적 대응 차원에서 주한미군이 많이 이용하는 중구 동성로, 남구 캠프워커 일대와 외국인이 주로 이용하는 위생업소 240여개소에 대해 오는 16일까지 특별방역점검을 실시한다.

김흥준 대구시 위생정책과장은 "모든 자영업자들이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지금 대부분의 영업자와 이용자는 방역수칙을 지키기 위해 애쓰고 있으나, 일부 업소에서 잘 지켜지지 않고 있다"며 "앞으로도 상습·고질적 위반업소에 대해서는 무관용 원칙으로 엄중히 조치하겠다"고 말했다.

유성욱 기자  noso8989@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대구시#방역수칙#위반자

유성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