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대구·경북
영진전문대, 3천명 이상 전국 전문대 중 '취업률 전국 1위'해외취업 2․4년제 전국 대학 중 5년 연속 전국 1위, 6년 평균 취업률 80%대 육박, 해외취업 5년간 631명
  • 홍종오 기자
  • 승인 2022.01.12 15:09
  • 댓글 0
영진 일본IT 기업주문반 전원 합격 단체사진. [사진제공=영진전문대학교]

(대구=포커스데일리) 홍종오 기자 = 대구 영진전문대학교가 최근 6년간(2015~2020년 졸업자) 평균 취업률이 80%대에 육박하는 성과를 냈다.

또 최근 5년간 해외취업자는 무려 631명으로 국내 2․4년제 대학을 통틀어 최고(最高)의 실적이자 전국 1위를 달성했다.

11일 교육부 대학정보 공시에 따르면 영진전문대는 취업률 75.3%(2020년 졸업자 기준)를 기록했다. 2020년 졸업자 3,286명 가운데 취업제외자 398명을 뺀 2,888명 취업대상자 중 2,175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이 성과는 3천명 이상 대규모 졸업자를 배출한 전문대학 가운데 가장 높은 실적이다.

이로써 영진은 2020년까지 최근 6년간 평균 취업률 79.3%를 기록했고, 3천명 이상 대규모 졸업자를 배출한 대형 전문대 가운데 유일하게 80%대 육박하는 실적으로 전국 1위를 차지했다.

2020년 영진전문대를 졸업하고 그해 10월 출국에 나서는 졸업생들을 최재영 총장이 격려하고 함께 파이팅을 외치는 모습

이 대학교 취업의 질(質)적 수준 역시 독보적이다. 최근 5년간(2016~2020년) 대기업 취업 실적을 살펴보면 삼성전기, 삼성SDI, 호텔신라 등 삼성계열사에 201명, LG이노텍, LG디스플레이, LG화학 등 LG계열사 257명, SK계열사 257명 등 국내 대기업에 총 1,890명이 입사하며 명실상부한 취업 최강의 입지를 굳혔다.

세계를 무대로 꿈을 펼칠 글로벌 인재양성에 일찌감치 박차를 가한 영진전문대는 2020년 졸업자 중 100명을 일본 소프트뱅크 등 글로벌 대기업 등에 진출시켰다. 이 실적은 2․4년제 대학 중 최고이자 유일하게 100명 대 기록이다.

코로나19 상황으로 해외 진출이 극심한 한파를 맞고 있지만 영진전문대는 그동안 구축해 온 해외취업 네트워크를 십분 활용하고, 10년 이상의 해외취업반 운영 노하우로 해외취업의 한계를 돌파했다. 실제 이 대학교는 해외에 196명이 내정됐지만, 일본 비자발급 중단 사태로 내정인원의 절발 수준인 100명만 취업에 성공했다.

해외취업 역시 소프트뱅크, 라쿠텐, 야후재팬 등 글로벌 대기업과 상장기업이 다수를 차지하며 질적 수준 역시 최고 수준이다.

김수용 학생복지취업처장(AI융합기계계열 교수)은 “코로나19 여파로 관광 관련학과가 직격탄을 맞았고, 해외취업에 내정된 졸업생들 중 과반이 출국하지 못하는 전무후무한 상황으로 취업률에 영향을 받았다”면서 “코로나19 사태가 종식되면 다시 한번 취업률 반등의 기회를 잡도록 모든 교직원이 함께 최선을 다할 각오”라고 했다.

 

홍종오 기자  focusdaegu@ifocus.kr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진전문대학교#전문대#취업률

홍종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