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 울주군, 범서 지지고개 자동 염수 분사장치 설치제설 취약구간의 신속한 제설작업 및 안전사고 예방
  • 이유찬 기자
  • 승인 2021.12.17 10:31
  • 댓글 0
울산 울주군 범서 지지고개 항공사진 (사진=울주군)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 울주군은 범서읍과 두동면을 잇는 군도 31호선 지지고개 일원 1.4km 구간에 신속한 제설작업을 위해 '자동 염수분사장치' 설치한다고 17일 밝혔다.

염수분사장치는 원격으로 염수용액을 살포하는 제설 장치로, 폭설 시 제설 차량 접근이 쉽지 않은 도로 급경사 구간에 대한 제설 효과가 높다.

특히 스마트폰과 컴퓨터로 자동 제어할 수 있어 공무원이 현장에 가지 않고도 CCTV로 도로 상태를 파악해 염수액을 살포할 수 있고 필요 시 수동으로도 작동 가능하다.

설치 구간인 두동로(군도 31호선-지지고개)는 산악지 도로로 겨울철 일조량이 부족한 응달이 지속되는 구간이다.

평소 차량 통행이 많아 겨울철 강설 시 결빙으로 도로 이용 불편이 자주 발생했다. 

현재는 교통사고 위험 해소와 도로 안전성 강화를 위해 선형개량공사의 경계석 및 측구 설치(현 공정률 98%)가 진행 중이다. 

군은 총 사업비 3억 원을 들여 연장 1400m 구간에 2만L 용량의 저장탱크를 설치하고, 내년 2월 중 염수분사장치 설치를 완료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염수분사장치가 설치되면 상습결빙구간 및 제설취약지역을 해소하고 도로 이용자들에게 안전하고 쾌적한 도로 환경이 제공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이유찬 기자  yc5238@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