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HOME 전국 울산
울산 주전어촌체험휴양마을, 경관·체험·숙박 3개 부문 1등급울산시, 4계절 방문 가능한 프로그램 발굴 계획
  • 이유찬 기자
  • 승인 2021.12.15 15:47
  • 댓글 0
울산 주전몽돌해변

(울산=포커스데일리) 울산시는 해양수산부 주최, 한국어촌어항공단 주관 '어촌관광사업 등급 심사'에서 주전어촌체험휴양마을이 경관 및 서비스, 체험, 숙박 등 3개 부문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15일 밝혔다.

이 심사는 어촌관광사업 등급을 세분화해 차별화된 사후관리로 어촌관광을 희망하는 이용자에게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고 시설·서비스 수준을 향상시키기 위해 추진되는 제도이다.

한국어촌어항공단에서 전문가 현장심사단을 구성해 경관 및 서비스, 체험, 숙박, 음식 등 총 4개 부문에 대한 현장평가를 하고 등급결정심의위원회를 통해 최종등급이 결정된다.

주전어촌체험휴양마을은 나잠어업을 하는 해녀들에게 직접 물질을 배울 수 있는 '해녀체험'이 가능한 곳이다.

또 성게미역국과 전복요리 등 해녀들이 직접 채취한 수산물로 만든 '해녀밥상'도 맛볼 수 있고, 낚시체험, 농촌체험 등도 할 수 있다.

울산시 관계자는 "학생, 가족, 기업 등 수요자 계층과 연령에 맞는  맞춤형 체험활동 운영으로 4계절 방문이 가능한 프로그램을 발굴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유찬 기자  yc5238@hanmail.net

<저작권자 © 포커스데일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유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